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HOME > 유아 > 4-6세

엄마를 나누기는 싫어요

도서 이미지 - 엄마를 나누기는 싫어요

카트리네 마리에 굴다게르|정영수

책속물고기 출판|2021.04.07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7,000원
구매 7,000원+3% 적립
출간정보 2021.04.07|EPUB|28.82MB
소득공제 여부 가능 (대여는 제외)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1.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

책 소개 이미지

책소개

은근 소심한 아이들이 많아요!
요즘 아이들은 자기주장이 강하고 막무가내이고 남을 배려할 줄 모르고 이기적이라는 말을 많이 해요. 하지만 그 이면에는 은근히 소심한 면이 있답니다. 엄마에게 무엇을 사달라는 말은 잘해도 친구와의 관계에서는 거절 같은 걸 잘 못하는 것이지요. 그래서 하고 싶지 않은 일도 하게 되고, 별 생각이 없는 일도 하게 되고, 부탁을 하면 거의 다 들어주어요. 나중에 후회하고 스트레스를 받으면서도 말이에요. 잘 나눠 주고 잘 도와주고 많은 경우 양보하는 아이들이 받는 스트레스와 내적 불만족은 아이를 불행하게 하고 우울하게 해요. 리디아도 그렇지요. 자기는 마음이 넓은 사람이기 때문에 친구를 배려하고 친구에게 양보해야 한다고 생각해서 그렇게 하지만 그게 정말 기쁘지는 않아요. 그건 자기 안의 근본적인 욕구를 억눌렀기 때문이에요. 아이들은 나누고자 하는 마음보다 자기 걸 하나씩 정하고자 하는 마음이 더 강해요. 양보하고 나눠 주는 것이 아이들이 자랐을 때 분명 길러져야 하는 미덕임에는 틀림없지만 아이일 때는 아니랍니다. 아이일 때는 아이의 것, 아이의 순수한 기쁨을 지켜 주고 누릴 수 있도록 해 주어야 해요. 자기감정에 솔직하고, 그것을 용기 있게 표현하고, 원하지 않은 걸 깔끔하게 거절할 수 있도록 말이에요. 그래야 양보와 배려와 나눔의 기쁨을 더 크게 누릴 수 있답니다.

혼자만 누리고 싶은 기쁨이 있어요!
아이에게 가족은 어떤 의미일까요? 아이에게 가족은 “내 가족”입니다. 아이들은 직관적으로 가족이 나를 지켜주고 보호해 주는 울타리이며, 내 기쁨의 가장 근원이라는 것을 잘 알아요. 그래서 가족은 그 누구와도 나누고 싶지 않지요. 그래서 아이들은 엄마가 나보다 옆집 아이를 칭찬하면 속이 상하고, 앞집 아이에게 친절해도 속이 상하지요. 마음이 넓은 아이, 리디아도 엄마와 단둘이 보내고 싶은데 단짝 친구가 끼게 되어 이만저만 속상한 게 아니었어요. 게다가 엄마는 마치 친구의 엄마인 것처럼 행동해요. 아이들은 혼자만 누리고 싶은 기쁨이 있어요. 가족, 그 중에서도 가장 친밀한 엄마와의 시간은 그 누구와도 나누고 싶지 않지요. 엄마와 충분히 시간을 보낸 아이들은 정서가 안정되어 있고 지능이 발달한다고 해요. 이 외에도 아이들이 혼자만 누리고 싶어 하는 기쁨이 있다면 온전하게 그걸 누릴 수 있도록 해 주세요. 그래야 아이의 마음이 평화로워지고 행복해지지요. 그리고 친구들에게 진심으로 더 너그러워지고요. 나누는 기쁨이 있는 것처럼 혼자만의 기쁨이 있다는 걸 잊지 마세요.
❏ 〈엄마를 나누기는 싫어요〉의 줄거리
리디아는 마음이 넓고 소심한 아이예요. 반면 단짝 친구 티네는 약간 왈가닥이고 터프하지요. 리디아는 그런 티네가 재미있고 함께 있으면 즐거워요. 그래서 리디아와 티네는 뭐든지 함께 하고 맛있는 게 있으면 당연히 나눠 먹지요. 그런데 어느 날 리디아에게 나누고 싶지 않은 게 생겼어요. 엄마랑 티볼리 놀이 공원에 가는 것 말이에요. 리디아는 여름 내내 엄마와 단둘이 보낼 시간을 얼마나 기다리고 또 기대했는지 몰라요. 그런데 티네도 함께 가게 되어 이만저만 속상한 게 아니지요. 티네는 단짝 친구니까 가지 말라고 할 수도 없었거든요. 끙끙 앓던 리디아는 옆집에 사시는 콧수염 할아버지를 찾아가 속마음을 털어놓고 단짝 친구라고 뭐든지 함께 해야 하는 건 아니라는 새로운 사실을 알게 돼요. 리디아는 이제 용기를 내어 엄마에게 말하지요. 엄마랑만 단둘이 가고 싶다고요. 리디아의 엄마는 그 마음을 흔쾌히 받아들여요. 리디아는 용기를 내어 자기 기쁨을 찾았답니다.

저자소개

지은이 카트리네 마리에 굴다게르
1966년 덴마크에서 태어나 어린 시절 아프리카에서 지내기도 했습니다. 1995년에 등단하여 지금은 평단과 독자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으며 도서상을 수상하는 작가가 되었습니다. 어린이책뿐 아니라 어른을 위한 소설도 쓰고 있습니다.

그린이 시리 멜키오르
여러 어린이책의 그림을 그렸습니다. 특별히 사랑스러움과 변덕스러움 사이에 균형을 잡아 여자 아이 눈으로 바라보는 아름다운 세상을 표현해 내는 데 탁월한 재주가 있습니다. 작가는 애니메이션과 텔레비전 프로그램, 영화 작업도 함께 하고 있습니다.

옮긴이 정영수
연세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한 후 방송국에서 교육 프로그램을 제작하다가 결혼 후 영국 스코틀랜드 에든버러로 건너가 7년간 생활했습니다. 거기서 아이들에게 외국 그림책을 실컷 읽어주며 그림책 세계에 빠져들었습니다. 지금은 외국에서 출간된 아름답고 재미있는 책을 우리말로 옮기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