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동시 사랑 동시집

유종우

키메이커 출판|2020.12.08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1,000원
구매 1,000원+3% 적립
출간정보 2020.12.08|EPUB|30.13MB
소득공제 여부 가능 (대여는 제외)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1.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소개

거리 곳곳에 심겨 있는 주황빛의, 연록 빛의 나무들을 통해 가을을 알리는 계절의 향기를 음미할 수 있지요.
다채롭고 감미로운 나뭇잎들이 한데 어우러진 그 모습을 생각할 때면, 내 두 눈과 눈빛은 솜털 구름을 덮는 남실바람처럼 포근해지고, 이른 가을볕을 머금은 풀잎들 소리처럼 편안하고 잔잔한 느낌으로 충만해져요.
하지만 그것을 제대로 느껴 보기도 전에 가을은 어느새 멀리 떠나가 버리고, 어슴푸레한 나뭇잎의 빛깔만이, 가을이 떠나 버린 그곳에 홀로 남아 바람 소리처럼 희미하게 어른거리네요.
이제는 계절의 향기를 전하는 나뭇잎들을 주변에서 찾아볼 수도 없지만, 그 나무 빛의 향기로 보드라운 설렘을 만끽하기 또한 힘들어져 버렸지만, 그 빛깔의 향기를 닮은, 그 설렘을 닮은 그 시절의 풍요로웠던 날들이 바로 어제 일처럼 내 가슴에 생생히 남아 있기에, 가을빛으로 물든 나무가 떠나 버린 거리에서, 작은 벤치가 쉬고 있는 길 위에서, 따스하면서도 나긋한 가을 내음 같은 반가움을 나는 느낄 수 있어요.
꽃이 멀리 떠나도 언젠가는 다시 피어나듯 그날의 향기는 변함없이 늘 내가 서 있는 곳을 비춰 주고 있답니다.
방안을 밝히는 불빛처럼, 지나 버린 날들이 다시금 내 곁에서 아련히 피어오르는 듯해요.
찬 바람이 들이치는 바깥 풍경을 바라보면서도 가슴은 따뜻해져 오네요.






목차

[동시 사랑 동시집]

서문
산에서 들려오는 새들의 노랫소리
국숫집에서 먹는 볶음밥
엄마 닭과 병아리
사과, 딸기, 바나나 그리고 키위
친구의 자전거
굴뚝새의 아침
오늘은 만두를 먹기로 해요
싱그러운 빛깔이 가득한 물
햇살의 파도는 꽃잎처럼 반짝이며
아이스크림케이크
나무 사이로 흐르는 하늘
다 같이 웃고 또 웃고
물개는 바다의 파도와 같이
내 동생 얼굴
나뭇가지에 앉은 그 새는 비둘기일까, 까마귀일까
풀잎 위의 이슬
침대 위의 거인
아빠와 킥보드
유리 구름 사이로
칼새
연필 가족
또순이의 함박웃음
어린 여우의 사냥 연습
가자미
수달과 펭귄의 하품
해님같이 달님같이 웃는 풍선
딱새 부부
나무와 꼬마 꽃
샘물의 아침
곰이 곰곰이
친구와 먹는 빵의 맛은?
동산에 흐르는 노래
물속의 수다쟁이
오늘도 풀을 맛있게 먹어요
무화과
모래톱의 웃음소리
우리 집 냉장고
물을 톡 건드리면
새벽의 놀이터
에펠탑 위의 참새
어린 요크셔테리어의 외출
빵과 나
소녀의 우산
밥알이 도르르
아침의 밝은 빗물
다람쥐는 자기 꼬리로 집 청소도 할까?
풀잎 사이로 흐르는 물소리
꼬마 숙녀
코 고는 친구
빠 빠빠 빠
벌새가 사는 집
내 동생 포근이
상냥하고 정겨운 우리 집
할아버지 농장의 동물 친구들
몬스터 가족
커피 케이크
부자인 우리
소꿉놀이
시험공부
갈매기와 나
꽃 내음 가득한 오솔길
할아버지와 할머니의 엉덩이
야호
노랗게 파랗게
즐거운 산책
안개의 신사
창밖의 허수아비
맛 좋은 건 다 같이 먹어요
겨울 눈이 내리는 졸업식
호떡
하늘 바다
숲속 요정들의 겨울 소풍
휴식 같은 휴식
겨울 찐빵
계곡물에 달빛이 비치면
건물과 가로등의 키
숲속을 뛰어다니며
라쿤의 쿠키
벽면에 그려진 햇살
어이구, 우리 강아지
다 먹고
벽난로 앞에 놓인 유리잔
토끼 숲
가을이 오려는지
석류나무
숲속 친구들은 나무 그늘에 모여 앉아
태양 빛의 아이들
산책할 때 들을 수 있는 소리들
세상에 가득한 웃음
소년이 눈빛으로 그린 하루
동물원의 자이언트 판다
구름은 물결처럼 나부끼고
작은 발자국의 웃음소리
구름이 부르는 노래
창밖의 여우
푸른 바다를 그려야지
간판 위의 작은 물새
나무와 함께
가시연꽃처럼 꽃구름처럼
아빠와 엄마와 누나와 동생의 가방
바람의 온도를 느껴 봐
두 손에 어린 나무의 빛깔과 그 향기
어린 시절의 언덕

저자소개

창원대학교 국어국문학과 졸업.
‘바닷바람’을 발표하며 창작 활동을 시작함.
서정문학 신인상 수상.
지구 사랑 공모전 시 부문 입선.
최근작으로는 ‘동시 나라 동시집’, ‘초롱롱롱 초롱비’, ‘집 없는 강아지’, ‘슬러시’, ‘재미있는 동화책’, ‘상쾌한 바람이 불어온다’ 등이 있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