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HOME > 종교 > 천주교

수도원 일기

도서 이미지 - 수도원 일기

성바오로 수도회

성바오로 출판|2020.08.27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구매 0원+0% 적립
출간정보 2020.08.27|EPUB|2.61MB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0.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소개

‘수도원 일기’는 성소를 느끼고 처음 수도원에 입회하면서 살아가는 이야기를 담은 수사들의 소박한 일기다. 바람 한 줌, 가느다란 거미의 발놀림 안에서도 하느님의 숨결을 담아내려는 뜨거운 심장의 소리다. 맑고 밝게 그리고 정갈하게 그려내는 소소한 일상에서는 갑자기 하늘이 열리거나 벼락이 내려꽂히듯 성령이 임하고 있지는 않다. 그러나 작은 풀잎에서, 해지는 들녘에서 잔잔히 다가오는 그분의 그림자를 찾고 있는 모습은 고스란히 담겨있다.

하느님을 삶의 중심에 두고 성령의 위로와 하느님의 자비를 전하며 끊임없는 묵상과 기도의 삶을 살아가기 위한 수도원은 청빈, 정결, 순명으로 예수님을 따르는 수사들의 놀이터이며 일터로써 기도가 가득 차있는 곳이다. 일반적으로 수도원 하면 유럽 고성의 높은 담벼락과 이따금 검은 옷에 검은 두건을 쓴 수사들이 발자국 소리도 없이 스르륵 미끄러지듯 이 건물에서 저 건물로 빨려 들어가는 모습을 연상한다. 하지만 ‘수도원 일기’를 통해 여지없이 이러한 이미지가 깨져나가는 것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다. 그곳에는 건강한 남자들의 웃음과 노동과 힘찬 성가소리가 울려 퍼진다. 뒷동산의 다친 토끼를 꼭 껴안고 기도하는 노수사의 다정함과 작은 운동장에서 물통을 향해 냅다 공을 차며 엎어지고 자빠지는 젊은 수사들의 역동성과 발랄함을 구경할 수도 있다. 그리고 봉헌생활을 통해 하느님께 자신을 바치며 깊은 침묵 속에 기도하고, 교회의 쇄신과 사회의 변혁을 위해 헌신적 사랑을 실천하는 ‘예언자적 삶’을 살아가는 수사들을 만나기도 한다. 남자들만 모여 사는 수도 공동체, 이곳도 사람 사는 곳이라 인간사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들이 도처에서 머리를 들고 투닥거리면서, 한계와 이기심을 자각하게 한다. 하지만 공동체 안에서 부족한 스스로의 모습을 성찰하며, 이러한 부족함을 껴안아주고 사랑하며 함께 동반하는 동료들을 통해 하느님을 느낄 수 있는 것은 또 하나의 선물이다.

이 ‘수도원 일기’는 어쩌면 베일에 싸인 수사들의 일상을 엿보면서 그들의 삶 안에 살아계신 하느님을 함께 만나고, 흐트러진 자신을 추스르며 다시 용기를 얻고 하느님을 향해 나아갈 수 있도록 안내하는 열린 문인지도 모른다.

2015년은 봉헌 생활의 해이다. 봉헌 생활은 하느님께 자신의 온 존재를 맡기며 세상에 하느님의 창조성을 자신의 삶으로써 증거하는 수도자의 삶을 가리킨다. 자신의 존재를 누군가에게 온전히 맡기며 살아간다는 것은 용기가 필요하고 결단이 필요하다. 수도자의 사명은 같은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하느님의 위로를 전하고 주님의 자비를 증언하는 일이다. 이 수도원 일기는 수도자들의 진솔한 삶을 통해 사람들을 위로하고 격려하며 하느님의 사랑을 전하고 있다.

목차

[수도원 일기]

우리 집은요 • 007

수도원에 들어오기 전에는요 • 013

수도원 풍경 • 025

살며 생각하고 느끼며 • 037
성탄을 기다리며・12월・1월・2월・3월・4월・5월・6월・7월・8월・9월・10월・11월

그리고 • 261

저자소개

책, 음반, 인터넷 등의 매체를 통해 복음을 선포하기 위해 세상에 태어난 성바오로수도회는 1914년 8월 20일에 복자 알베리오네 신부님을 통해서 이탈리아 북부 지방인 알바에서 시작되었다. 한국에는 1962년 진출해서 지금은 서울 수원 부산 제주에 공동체가 있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