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여성들의 도시

도서 이미지 - 여성들의 도시

크리스틴 드 피장|최애리

아카넷|2020.05.18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16,800원
구매 16,800원3% 적립
출간정보 2020.05.18|EPUB|23.67MB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9.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소개

『여성들의 도시』는 르네상스 인문주의가 발흥했던 15세기, 당시 수많은 남성들에 의해 재생산되던 여성 비하 담론에 정면으로 도전한 작품이다. 서양 최초의 여성 전업 작가인 저자 크리스틴 드 피장은 성모 마리아에서 시인이자 철학자인 사포, 소크라테스의 아내 크산티페, 성경에 나오는 룻, 오디세우스의 아내 페넬로페 등 실제 역사와 신화 속에 등장하는 본이 될 만한 여성들을 예로 들며 여성을 폄하하는 발언을 조목조목 반박한다. 이 책은 흔히 페미니즘의 선봉으로 손꼽히는 메리 울스턴크래프트의『여권의 옹호』(1792)보다도 4세기나 앞선 페미니즘 저작의 효시라 볼 수 있다.

『여성들의 도시』는 화자인 ‘나 크리스틴’이 서재에서 일을 하다가 휴식 삼아 보게 된 작은 책에 충격을 받는 것으로 시작된다. 그녀가 낙심한 이유는 ‘여성을 좋게 말한 책’이라는 소문을 듣고 집어 든 책이 오히려 여성을 비방하는 내용으로 가득 채워져 있었기 때문이다. 그때 천상에서 ‘이성’ 부인, ‘공정’ 부인, ‘정의’ 부인이 내려와 그녀에게 무방비하게 공격당하는 여성들을 위해 도시를 건설하라고 명한다.

이 책은 총 3부로 나뉘어 있다. 크리스틴은 제1부에서는 여성들의 능력과 자질을 입증하며 ‘이성’ 부인의 지시에 따라 도시의 기초를 다지고 외벽을 쌓는다. 여성의 도덕을 다루는 제2부에서는 ‘공정’ 부인의 지시대로 도시 안 건물들의 벽을 쌓고, 성녀들이 등장하는 제3부에서는 ‘정의’ 부인의 도움을 받아 지붕과 첨탑들을 올리게 된다. 이를 통해 저자는 수많은 남성들이 여성들에 대해 퍼부은 비난을 하나씩 반박하고 여성들의 긍정적인 자질을 강조한다.

목차

[여성들의 도시]

옮긴이 서문

제1부
제2부
제3부

옮긴이 해제

저자소개

저 : 크리스틴 드 피장 (Christine de Pizan)

크리스틴 드 피장(Christine de Pizan)은 프랑스 최초의 직업적인 여성 문필가로 간주된다. 그러나 실제로 그녀는 프랑스 출신이 아니다. 왜냐하면 그녀는 1364년경 이탈리아의 베네치아에서 태어났으며 그녀의 부모 모두가 이탈리아인이기 때문이다. 크리스틴이 태어난 지 얼마 안 되어 그녀의 아버지가 프랑스 왕 샤를 5세의 점성사 겸 과학 고문으로 임명돼 파리로 떠났다. 크리스틴이 파리로 간 것은 서너 살 때로 추정되며 이후 그녀는 프그녀는 16세에 에티엔 뒤 카스텔이라는 피카르디 출신 집안의 전도양양한 젊은 공증인과 결혼했다. 그러나 행복한 결혼 생활은 결혼한 지 10년 되던 해, 갑작스럽게 닥친 남편 에티엔의 죽음과 함께 끝나고 말았다. 새로 등극한 샤를 6세를 수행해 파리를 떠나 각지를 여행하던 에티엔은 여행지에서 급서하고 말았는데 아마도 당시 유럽에 유행하던 전염병에 걸린 것으로 추측된다. 졸지에 과부가 된 크리스틴은 혼자서 어린 자식 셋을 키우고 어머니를 봉양해야만 했다. 남동생들은 이탈리아에 있는 재산을 물려받기 위해 모두 그곳으로 돌아갔기 때문이었다.

당시 유럽 사회는 매우 여성 폄하적인 사회였다. 심지어는 남편이 남겨 놓은 재산을 아내가 물려받는 데에도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 그녀는 재산을 가로채려는 남편의 친척들, 그리고 과부들을 괴롭히는 온갖 종류의 사기꾼들과 송사를 벌여야 했다. 이런 과정에서 그녀는 많은 남녀를 만났고, 또한 여성에게 불공정한 세상의 여러 관행들을 경험했으며 이를 통해 그녀는 남성과 여성에 관한 독자적인 시각을 획득할 수 있었다.

이런 힘든 시기를 겪는 동안 그녀는 공부에서 위안을 찾았고 또한 자신의 슬픔을 표현하기 위해 시를 썼다. 그녀의 특이성은 이상화된 궁정의 사랑을 찬미하는 데 그치지 않고 그 화려함의 이면에도 주의를 기울였다는 점에 있다. 예를 들어 〈사랑의 신에게 보내는 편지(Epistre au Dieu d'Amour)〉(1399)에서 그녀는 여성을 숭배한다고 주장하면서도 실제로는 여성을 조롱하고 폄하하는 젊은 귀족에 대해 비판함으로써 페미니스트적 면모를 드러냈다.

그녀가 여성의 옹호자로 유명해진 것은 ≪장미 이야기≫에 반박해 쓴 〈장미 이야기에 관한 편지(Epistre sur le Roman de la Rose)〉(1401∼1403)를 통해서다. 1402년, 피장은 이 편지들을 프랑스 왕비인 이자보 드 바비에르에게 전달했으며 이 때문에 그들의 논쟁은 전국적으로 유명해지게 되었다. 이후 그녀는 오를레앙 공의 궁정을 떠나 샤를 6세의 삼촌인 부르고뉴 공작의 후원을 받게 된다.

피장이 오를레앙 공작의 궁정에서 부르고뉴 공작의 궁정으로 옮겨 간 것은 단순히 후원자를 바꾼 것 이상의 의미를 가질 수도 있다. 이 두 진영은 서로 적대적으로 대립하고 있었기 때문이었다. 당시 프랑스는 영국과 백년전쟁을 치르고 있는 중이었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국왕 샤를 6세가 광증의 발작을 일으키자 심각한 권력 공백 상태가 초래되었다. 이런 상황에서 왕의 동생과 삼촌은 각각 파당을 만들어 권력 획득을 위한 각축을 벌였고 거기에 영국이 가세해 정정은 불안하기 짝이 없었다.

피장은 이 두 진영의 화해를 바랐으며 스스로도 그것에 일조하기를 원했다. 그러나 이런 노력에도 불구하고 프랑스의 정치 상황은 더욱 어려워져만 갔다. 1407년, 오를레앙 공이 부르고뉴 공작의 지령에 의해 암살당하자 프랑스는 내전 상태에 들어갔으며 밖으로는 이 기회를 틈탄 영국의 공세에 시달렸다. 1415년, 프랑스군이 아쟁쿠르 전투에서 큰 피해를 보자 크리스틴은 이 전투에서 사랑하는 사람들을 잃은 여성들을 위로하기 위해 ≪인생이라는 감옥에 대한 편지≫를 썼다. 이후에도 프랑스의 상황은 더욱 악화되어 1419년, 부르고뉴 공작 장이 암살당하는 사태가 벌어진다. 그러자 그의 아들 필립이 영국과 연합하는 바람에 전세는 프랑스에게 매우 불리해지고 1420년, 이자보 여왕은 영국과 트루아 조약을 맺어 영국 왕 헨리 5세를 프랑스의 섭정으로 임명한다. 이 때문에 황태자 샤를은 정통성을 빼앗기고 1422년 광증에 시달리던 샤를 6세가 사망한 이후에도 왕위를 계승하지 못한다.

이러한 절체절명의 위기에서 프랑스를 구하기 위해 나타난 사람이 바로 오를레앙의 처녀 잔 다르크다. 크리스틴 드 피장은 잔 다르크의 활약에 누구보다도 기뻐했으며 ≪잔 다르크 전≫(1430)을 써서 그녀를 찬양했다. 이것은 잔 다르크에 관한 최초의 문학작품으로 이 작품에서 피장은 잔 다르크의 무공과 함께 그녀의 신앙심을 강조했다. 어쩌면 피장은 잔 다르크를 통해 ‘숙녀들의 도시’가 현실에서도 실현될 수 있는 가능성을 보았는지도 모른다. 그러나 이러한 기대와 희망은 곧 무산되고 만다. 잔 다르크가 마녀로 몰려 화형대에서 처형되고 말았기 때문이다. 다행히도 피장은 이러한 파국 이전인 1430년대 초에 그녀의 딸 마리가 수녀로 있던 푸아시의 수녀원에서 죽었고, ≪잔 다르크 전≫은 결국 그녀의 마지막 작품이 되고 말았다.

역 : 최애리

서울대학교 및 동 대학원에서 불어불문학을 공부했고, 중세 문학 연구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옮긴 책으로 오스카 와일드의 『오스카 와일드, 아홉 가지 이야기』, 버지니아 울프의 『댈러웨이 부인』, 『등대로』, 피에르 그리말의 『그리스 로마 신화 사전』(공역), 크레티앵 드 트루아의 『그라알 이야기』, 슐람미스 샤하르의 『제4신분, 중세 여성의 역사』, 프랑수아 줄리앙의 『무미 예찬』, 자크 르 고프의 『연옥의 탄생』, 조르주 심농의 『매그레와 벤치의 사나이』, 『생폴리앵에 지다』, 『타인의 목』, 『안개의 항구』, 앙리 보스코의 『이아생트』, 조지 허버트의 『합창』 등이 있으며, 지은 책으로 여성 인물 탐구 시리즈인 『길 밖에서』, 『길을 찾아』가 있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