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HOME > 성인 > 관능소설

억지로 딸의 남친한테…

독고향, 소우 外

Red Cat|2019.05.13|2완결

(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권 전자책 정가 3,500원
전권구매 3,500원3% 적립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9.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바구니 선물하기전권구매

도서 선물하기

- 소득공제 가능(대여는 제외)

총 0권 0원

선택결제
close

책소개


* 순간 가랑이를 좌우로 활짝 벌려서는, 음란한 사타구니를 적나라하게 보여주는 여친엄마. 무성한 터럭 속에 감춰져있던 새빨간 조갯살이 석류가 벌어지듯 쫙 벌어졌다. “호홋~ 어때? 한창 무르익은 중년여자의 거기 모습이? 아가씨들의 밋밋한 사타구니보다 훨씬 더 요염하고 섹시해보이지?”난 너무나 자극적이고 음탕한 그 모습에 이성을 잃곤, 당장 여친엄마의 사타구니에 얼굴을 처박고는 게걸스럽게 조갯살을 핥아대기 시작했다.

* 문득 연주가 내 사타구니를 쳐다보며 투덜거렸다. "아이 참, 새엄마 그렇게 빨다가 오빠 물건 부르트겠어요." "미, 미안해, 연주야." 연주의 새엄마가 내 가랑이 사이에서 고개를 들며 대꾸했다. 그녀는 자신의 딸이 과외를 하는 동안 탁자 아래에 엎드린 채 내 성기를 쭉쭉 빨아대고 있었다. 나는 속옷조차 걸치지 않은 알몸이었다. 모녀 사이인 두 여자 역시 모두 벌거벗고 있었다. 물론 나는 그날 밤도 한 침대 위에서 엄마와 딸을 번갈아 가며 따먹을 수 있었다.

* “오빠, 이렇게 된 이상 엄마를 우리 둘이서 해치우자. 오빠의 육봉 맛을 보게 되면 엄마도 분명 이해하게 될 거야. 더욱이 엄마는 아빠가 돌아가신 후에 계속 굶었을테니 오빠라면 아마 한방에 엄마를 노예로 만들어 버릴 수 있을걸.” 언제나 조용하고 예의바르던 딸애의 입에서 상상도 못한 말들이 흘러나오고 있었다. “그럴까? 실은 나도 그전부터 줄곧 네 엄마를 한번 먹어보고 싶었거든. 아마 너처럼 아랫구멍도 엄청 쫄깃할 거야 히힛!”

* “아, 그만 좀 빨아! 그러다 닳겠다! 이제 그만 잠 좀 자자고!” 짜증스럽게 몸을 벌떡 일으키다 말고 나는 멈칫했다. 어색한 표정으로 내 아랫도리에 얼굴을 처박고 있던 여자는 수하가 아니라 수하의 새엄마였던 것이다. “수, 수하 새어머니… 아니세요? 아니, 새어머니가 왜 여기에… 으윽!” 말을 하다 말고 나는 홀랑 벗겨진 채 발기돼 있는 내 아랫도리부터 가렸다. 잠시 놀란 표정으로 있던 수하 새엄마는 그제야 야릇한 웃음을 지으며 내 허벅지를 토닥거렸다.

정통파 관능소설 작가 독고향과 소우. 오랜 세월 관능소설을 쓰면서 자연스럽게 몸에 밴 리얼하고 자극적인 설정과 과감한 묘사가 좋다. 제1세대 관능소설 작가군. 독고향과 소우의 29금 소설을 커피 한잔 값에도 못 미치는 금액으로 즐겨보시라!!

목차

<억지로 딸의 남친한테…>

제1편 애인엄마 엉덩이 구멍을…
제2편 엄마, 오빠 거 좀 그만 빨아!
제3편 내가 엄마보다 맛있지?
제4편 울 새엄마도 너랑 하고 싶대
제5편 오빠, 울 엄마도 해줄래?
제6편 우리 딸만 해줄 거야?
제7편 비슷하면서 각기 다른 세 구멍
제8편 우리 딸 오기 전에 빨리 넣어!
제9편 울 엄마도 같은 콘돔 써
제10편 우리 딸이랑 어디까지 했어?

총 0권 0원

책바구니 선택구매

저자소개


독고향, 소우 外
한국 관능소설계를 이끌어온 제1세대 관능소설 작가군.
PC통신시절부터 관능소설을 써온 이들은 그동안 〈너무나 젊은 엄마〉, 〈극한의 오르가슴〉 등을 펴냈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PC, eBook 전용 단말기 등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