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HOME > 어린이 > 학습

어린이 문화 운동사

이주영

보리출판사 출판|2018.10.29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9,000원
구매 9,0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8.10.29|EPUB|42.17MB
소득공제 여부 가능 (대여는 제외)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1.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소개

1920년대부터 지금까지 이어 온 어린이 문화 운동
일제 강점기라는 어두운 현실 속에서 어린이가 독립된 인격체로 존중받아야 한다는 운동이 널리 퍼지기 시작했습니다. 방정환을 비롯한 어린이 운동가들이 잡지 〈어린이〉를 만들고, 어린이날 행사를 열면서부터입니다. 이 책은 이때부터 오늘날까지 90년이 넘는 어린이 문화 운동의 흐름을 담았습니다. 1970년 이후 어린이 운동 현장이라면 어느 곳에나 함께했던 글쓴이의 생생한 경험과 관찰이 이 책의 밑거름이 되었습니다. 어린이가 어린이로 살 수 있는 참 세상을 만들어 나가는 길에 이 책이 작은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어린이 문화 운동이라고요?
“노동자 운동, 농민 운동, 빈민 운동 들은 들어보았는데, ‘어린이 문화 운동’이라고?” 하며 어린이 문화 운동(이하 ‘어린이 운동’)이라는 말을 낯설게 느낄지도 모르겠습니다. 〈어린이 문화 운동사〉를 쓴 글쓴이는 어린이 운동의 뜻을 다음과 같이 밝혔습니다.

어린이 운동이란 어린이들이 올바른 삶을 살 수 있도록 지키고 가꾸기 위한 사회 환경을 만드는 일이다. 어린이에 대한 생각을 바꾸고, 어린이를 위한 교육을 바꾸고, 어린이를 위한 문화를 바꾸고, 정치와 경제 구조를 바꾸는 일이다. 오늘을 사는 어린이는 내일을 열어 갈 새로운 사람들이다. 곧 오늘 우리 어린이들이 어떤 삶을 살 수 있도록 하느냐에 따라 다음 사회가 어떻게 될 것인지 결정된다. -본문 14쪽

어린이 운동이란 곧 사회 문화를 바꾸는 일입니다. 모든 사회 문화 운동의 기본이 되어야 할 것이 어린이 운동입니다. 어린이는 동심을 가져 가장 순수하면서도 어른들이 만들어 놓은 사회에서 가장 약자입니다. 모든 어른들은 어린 시절에 억울하고 분한 마음, 차별받았던 느낌, 불합리하다는 생각을 가져 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그것은 사회 구조의 문제와 어른들의 이기심, 어린이가 어른의 화풀이 대상이었기 때문에 생긴 일입니다. 억울한 어린이가 없는 사회, 차별받는 어린이가 없는 사회야말로 어린이가 온전히 어린이로 살아갈 수 있는 사회입니다. 그래서 어린이 운동은 가장 기초가 되는 운동이며, 꼭 필요한 운동인 것입니다.

항일 투쟁기 때부터 오늘날까지 어린이 운동의 흐름을 한눈에
우리 나라에서 어린이에 대한 자각은 실학사상에서 그 싹을 틔우고, 동학사상에서 펼쳐지기 시작해 방정환을 비롯한 어린이 운동가들에 의해 세상에 널리 알려졌습니다. 바로 1923년 3월에 잡지 〈어린이〉를 펴내고, 1923년 5월 1일에 제1회 ‘어린이날’ 기념식이 열린 것입니다.(기념식은 1923년에 처음 열렸지만, 어린이날을 선포한 것은 1922년입니다)
《어린이 문화 운동사》는 어린이 운동을 본격으로 시작한 이때부터 오늘날에 이르는 어린이 운동의 흐름을 담고 있습니다. 항일 투쟁기 어린이 운동에 대한 고찰은 책으로 나온 적이 있지만, 6·25전쟁 뒤부터 오늘날까지의 어린이 운동을 다룬 책은 처음입니다.
‘1부 항일 투쟁기 어린이 문화 운동’은 일제 강점기의 탄압 속에서 어린이 해방을 위해 벌인 여러 운동을 담고 있습니다. 어린이 운동의 주도권이 사회주의 계열로 넘어가면서 ‘문화 운동’보다 ‘계급투쟁’ 성격이 강해진 것에 대한 안타까움도 담았습니다.
‘2부 현대 어린이 문화 운동’에는 6·25전쟁 뒤부터 2000년대 오늘날까지 일어난 어린이 운동의 흐름을 담았습니다. 어린이 문화는 사회와 떨어져 생각할 수 없습니다. 사회의 문화와 어린이 문화는 하나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전쟁 뒤 반공이 사회의 주요 흐름으로 작용할 때, 어린이 문학과 어린이 문화 역시 이 흐름에서 타락의 길을 걸었습니다. 유신 정권과 군사 정권이라는 어둠 속에서 어린이 문화를 살리기 위한 활동이 여러 분야에서 펼쳐진 이야기를 만날 수 있습니다.
‘3부, 나누고 싶은 이야기’에서는 어린이 노래, 어린이 만화의 흐름을 짚고, 나아갈 방향을 제시합니다. 어린이책 전문서점을 살려야 한다는 여러 제언들도 담고 있습니다. 아울러 어린이 운동의 여러 부문들, 그리고 활동하는 여러 사람들을 만날 수 있습니다.

소중하고 생생한 사진 자료들
첫 어린이날은 노동자의 날과 같은 5월 1일이었다가 1928년부터 5월 첫 번째 일요일이 어린이날이 되었습니다. 1946년부터는 지금과 같은 5월 5일이 어린이날이 되었습니다. 1923년부터 1927년 사이에 만들어진 어린이날 전단지 사진과 어린이날이 5월 첫 번째 일요일이었을 때 만들어진 전단지 사진을 통해 그 사실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밖에도 독자들이 좀 더 생생하게 어린이 문화 운동의 여러 모습을 느낄 수 있도록 사진 자료 29장을 실었습니다.
1999년은 새 천년을 눈앞에 둔 시기이면서 동시에 방정환 탄생 100주년이기도 했습니다. 그때 어린이도서연구회, 공동육아와 공동체 교육, 어린이어깨동무 들이 모여 ‘새 천년 어린이 선언’을 발표했습니다. 이 선언식에 모인 어린이들은 1920년대 어린이들처럼 깃발을 들고 행진을 했습니다. 그 귀한 사진도 실려 있으며, 잡지 〈어린이〉의 표지가 바뀌어 가는 모습, 우리 나라 첫 어린이 동요집인 《반달》의 모습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30년 넘게 어린이 운동을 한 현장 활동가가 쓴 책
글쓴이 이주영은 1977년 교사 생활을 시작하면서 이오덕 선생님이 낸 《이 아이들을 어찌할 것인가》(청년사)를 읽게 됩니다. 그 책에 큰 감명을 받고 이오덕 선생님을 찾아가 만나면서 어린이를 지키고, 어린이를 살리는 어린이 문화 운동 모든 현장에 있게 되었습니다.
1970년대에는 양서협동조합 운동을 하고, 〈교사 소식〉을 발간했습니다. 그러면서 작은 초등 교사 모임들을 만들어 나갔고, 1980년대에는 서울YMCA초등교육자회, 전국초등민주교육협의회(전초협) 활동을 일구어 냈습니다. 또한 어린이도서연구회를 만들어 지역에 동화 읽는 어른 모임이 생기도록 했습니다. 공동육아와 공동체 교육, 어린이어깨동무에서도 중심 역할을 했습니다. 이렇게 어린이 문화 운동 한가운데서 경험한 30년 넘는 활동을 정리하면서 이 책을 펴냈습니다. 그러한 까닭에 이 책에는 사료를 연구한 연구자들의 글과는 다른 생생함과 현장 활동가가 아니면 알 수 없는 세세한 내용이 모두 담겨 있습니다.

목차

[어린이 문화 운동사]


제1부 항일 투쟁기 어린이 문화 운동
어린이 해방, 못다 이룬 그 꿈 / 1923년의 꿈이 지금 이루어졌는가
어린이날이 5월 1일이던 까닭은 / 참된 어린이날을 위해
우리 나라 첫 어린이 잡지 / 〈어린이〉, 어린이 운동과 함께하다
어린이가 주인인 소년회 / ‘5월의 노래, 숲 속 나라, 칠칠단의 비밀’에 담긴 소년회 활동
다시 살려 내야 할 말, 어린이 운동 / 어린이 운동의 여러 길
어른들이 가른 어린이 운동 / 따로 열린 어린이날 기념식
우리 어린이들을 어찌 하오? / 1930년대 상황, 방정환 선생님 돌아가시다
희망을 되살리는 어린이 운동 / 나라 밖에서 이루어진 소년회 활동
6·25전쟁 뒤 사라진 어린이 운동 / 일제강점기에 어린 시절을 보낸 사람들을 돌아보며

제2부 현대 어린이 문화 운동
뒷걸음한 대한민국 어린이헌장 / 1957년의 어린이헌장, 1988년의 어린이헌장
4·19혁명은 어린이 혁명이다 / 어린이 시위와 죽음
전태일의 동심, 불꽃으로 피어오르다 / 어린이 노동자를 위한 길
어둠을 뚫고 시작한 어린이 운동 / 1970년대 상황
1980년대 초등 교사 운동 /초등 교사 모임의 어머니, 서울YMCA초등교육자회
타락하는 어린이 문학 / 6·25전쟁 뒤 어린이 문학의 흐름
어린이도서연구회 / 겨레의 희망, 어린이에게 좋은 책을
머리가 하늘까지 닿겠네 / 어린이날 놀이마당
공동육아와 공동체 교육 / 함께하는 교육, 함께 크는 아이
어린이어깨동무 이야기 1 / 한반도 어린이들이 어깨동무할 수 있도록
어린이어깨동무 이야기 2 / 남북 아이들이 손잡고 노래하며 춤추는 세상
숨어서 만난 아이들 / 중국 땅에서 만난 북녘 아이들
새 천년 어린이 선언 / 방정환 탄생 100주년을 맞아
어린이 잡지가 필요해 / 이오덕 선생님의 뜻을 잇자
새로 만들어지는 단체 / 흩어지는 사람들, 갈라지는 단체들 1
들불이 된 또 다른 활동 / 흩어지는 사람들, 갈라지는 단체들 2
어린이문화연대를 만들게 된 까닭 1 / 어린이 운동 단체들이 모이다
어린이문화연대를 만들게 된 까닭 2 / 어린이 운동이 가야 할 길
어린이문화연대를 만들게 된 까닭 3 / 어린이 문화 협동조합을 제안한다

제3부 나누고 싶은 이야기
윤극영의 ‘설날’을 불러보면서 / 어린이 노래 이야기1
시대정신을 담은 어린이 노래 / 어린이 노래 이야기 2
일제의 탄압을 이겨 낸 노래 운동 / 어린이 노래 이야기 3
반공을 강요한 노래 / 어린이 노래 이야기 4
이게 아이들이 부를 노래인가? / 어린이 노래 이야기 5
만화, 공공의 적이 되다 / 어린이 만화 이야기 1
어린이를 지키는 만화 / 어린이 만화 이야기 2
어린이책 전문서점을 되살려야 한다 / 지역 어린이 운동과 함께하자
아이들을 살려야 한다 / 이오덕 선생님의 마지막 시 ‘아이들이 없다’를 읽고
어린이 운동을 되살릴 꿈 / 진짜 잘 사는 것이 무엇인지?
지키지 못하면 탈퇴를 선언하라 / 실천하지 못하는 ‘어린이 국제 권리 협약’
기억해야 할 2012년 선언들 / 책 읽는 문화를 가꾸는 아홉 가지 약속, 어깨동무 평화 선언, 어린이 행복 선언

저자소개

해당 정보는 준비중에 있습니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