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레드 앤 매드

권겨을

디앤씨북스 출판|2018.09.28|7완결

9.2(4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권 전자책 정가 30,000원
전권구매 30,000원+3% 적립
소득공제 여부 가능 (대여는 제외)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1.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바구니 선물하기전권구매

도서 선물하기

- 소득공제 가능(대여는 제외)

총 0권 0원

선택결제
close

이 책의 키워드

  • 시대물
  • 판타지
  • 소유욕
  • 까칠남
  • 초월적존재
내게 맞는 로맨스 찾기 >

책소개

“네 도망의 끝은 오직 죽음뿐이다, 인간.”

3019년― 황폐한 미래에 남겨진 유일한 현대인,
인류 말살이 목표인 초월자를 자극하다.

목숨을 위협받으면 나타나는 미지의 ‘문’을 넘어
시간을 이동한다는 비밀을 지닌 여대생 이예주.
갑작스런 용암 대폭발로부터 도망친 건너편의 미래는
새빨간 눈의 절대자가 날뛰는 미친 세상…….

손짓만으로 지진을 일으키고 번개를 부르는
정체불명의 남자 ‘람’은 이예주를 ‘시간족’이라 지칭하고
그 이유만으로 박멸 대상으로 삼는다.
살아남아 과거로 돌아가는 데 급급한 그녀는
스스로도 감당할 수 없는 거짓말을 하고 마는데.

“나를 안전하게 다른 인간들에게 데려다주면
내가 가진 능력과 동족들에 관해 전부 다 말할게요!”

죽음을 피하려다 미래에 묶여 버린 여자,
과연 목숨을 건 계약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인가?

“왜 자꾸 쫓아오는 거야, 이 남자?!” vs. “그러는 넌 왜 죽여도 죽지 않는 거지?”
지구와 명운을 같이하는 사랑,
시간을 뛰어넘는 여자와 행성이 무기인 절대자의 미래 지향 추격 로맨스!

『레드 앤 매드』의 무대인 3019년의 지구, 주인공 ‘예주’는 시간을 이동하자마자 눈이 번쩍 뜨이는 미남을 마주한다. 손짓 한 번으로 땅을 가르고 모래를 일으키며 죽어 가는 동물을 살리는 등 전지전능한 능력을 가졌지만, 자비의 감정이라곤 없는 양 싸늘한 미래 세계의 절대자를. 그런데 이 남자 ‘람’은 그녀를 죽이지 못해 안달이다. 단지 그녀가 인간이라는 이유만으로!
아주 오래전에 람의 유일한 친구였던 시간의 여신을 잡아먹고 시간을 조정하는 능력을 가지게 된 ‘시간족’과 그 외의 인간을 모두 말살하는 것이 목표인 람이 반목하는 먼 미래의 지구, 그가 선사하는 죽음을 피해 몇 번이고 도망치며 예주는 깨닫는다. 자신이 도착한 곳은 단순한 미래가 아니었다. 인간으로 변신하고 말할 수 있는 동물이 인간보다 우위에 선 세상에서 자신은 먹이사슬의 최하위, 즉 먹잇감에 불과하다는 것을 알게 된 것이다. 생존을 위해 택할 수 있는 것은 오로지 단 하나, 절대자의 그늘에 숨는 것뿐. 그렇게 그녀는 적과의 ‘공포스럽지만 전략적인 임시 공존’을 택한다.
그 공존의 도중, 인간인 주제에 덤비고, 묶어 놨다고 생각했는데 어느새 미래로 도망가 버리는 여자는 람에게 점차 특별한 의미로 다가온다. 그는 시간족의 끊임없는 위협과 이기심에 부딪히면서 약한 자에게 약하고 강한 자에게 강한, 따뜻하고 곧은 예주의 본성을 보게 되고 어느새 그에 끌리고 만다. 자기도 인간이면서 인간 학살자인 당신을 좋아하게 되었다고 고백하는 어딘지 상식리스인 여자가 사랑스러워 보이는 순간, 지구의 운명은 뒤바뀌게 되었다. 과거에서 점프한 어리바리한 여대생이 변화를 일으킨 것이다. 바로 람을, 미래를 바꾸는 대변화를!



◆ 책 속으로

남자가 결국 손에 쥔 립밤을 인간 여자의 입술 위에 대충 덧발랐다. 그 손길이 어찌나 성의가 없던지 립밤이 이리저리 뭉쳐서 입술에 스며들긴커녕 피와 엉겨 뭉쳤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입술 위에 대강 뭉개진 립밤이 떨어져 나갔을 때 이예주는 만족스럽다는 듯 헤벌쭉 웃었다. 그 무방비한 모습을 말없이 바라보던 람은 문득 왼쪽 가슴께가 이유 없이 저릿하게 죄어 오는 이상한 감각을 느꼈다.
이건 무슨 감각이지? 처음 느껴 보는 생소한 느낌에 고개를 갸웃거리던 그의 코끝에 처음 맡아 보는 향이 아른거렸다. 람은 고개를 숙여 이예주의 코앞까지 다가갔다. 당장이라도 입을 벌려 통째로 아그작아그작 씹어 먹고 싶은 달달한 냄새가 그의 안면으로 훅 풍겨 왔다.
“……이상한데. 네게서 단내가 나는군.”
“단내? 내 립밤은 무색 무향인데…….”
이예주가 멍하게 대꾸하며 홀린 듯 남자를 바라보았다. 코앞까지 다가온 시뻘건 눈에 그녀는 정신없이 빠져들었다. 가슴이 쿵쾅거리고 귓가에 띵띵 이명이 울려 퍼졌다.
남자의 입술이 살짝 벌어지더니 그 안에서 붉은 혀가 튀어나왔다. 코가 닿을 정도로 가까이 있었으니 남자의 혀가 이예주의 아랫입술에 닿은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이었다.

-1권 중에서.

목차

[레드 앤 매드 (체험판)]

Prologue
Chapter 1. 이예주

[레드 앤 매드 1]

Prologue
Chapter 1. 이예주
Chapter 2. 만남
Chapter 3. 숲
Chapter 4. 사막
Chapter 5. 시간이 멈춘 땅 (1)

[레드 앤 매드 2]

Chapter 5. 시간이 멈춘 땅 (2)
Chapter 6. 안녕, 조롱이 (1)

[레드 앤 매드 3]

Chapter 6. 안녕, 조롱이 (2)
Chapter 7. Red And Mad (1)

[레드 앤 매드 4]

Chapter 7. Red And Mad (2)
Chapter 8. 이 세계에서 가장 높은 산 (1)

[레드 앤 매드 5]

Chapter 8. 이 세계에서 가장 높은 산 (2)
Chapter 9. 남쪽 대륙 (1)

[레드 앤 매드 6 (완결)]

Chapter 9. 남쪽 대륙 (2)
Chapter 10. 종장
-외전-
외전1
외전2
작가 후기

총 0권 0원

책바구니 선택구매

저자소개

가을에서 겨울로 넘어가는 시간

메일 gyeoeul2@naver.com
블로그 blog.naver.com/gyeoeul2

작가의 출간작

선호작가 추가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9.2

(4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