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HOME > 인문 > 인문일반

동호문답

고전의 세계 시리즈

이이|안외순

책세상|2018.08.23

(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4,800원
구매 4,8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8.08.23|EPUB|19.25MB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9.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소개

실제 현실과 동떨어진 구시대 지식인들만의 사유, 과학 기술을 등한시함으로써 경제 발전을 저해한 관념, 격변하는 정치 현실을 제대로 바라보지 못해 결국 나라를 빼앗기는 데 가장 큰 공헌을 했던 사상 정도로 치부되고 있는 유교 사상. 하지만 그 이전에, 유교는 조선 왕조 500년 동안 구성원들의 삶의 근간으로 기능했던 사상이었다.
율곡이 선조 2년, 그의 나의 34세 때 지은 이 책은 왕위에 오른 지 만 2년여 밖에 안 된 새 군주 선조에게 새 정치에 대한 열망과 구체적인 실현 방안을 담아 제출한 정치 개혁서이다. 율곡은 책에서 '백성이 나라의 근본'이라는 유교의 보편 명제에 대한 확신 아래 왕도정치에 대한 선조의 입지를 촉구하고, 각종 제도와 정책의 개혁과 관리의 부정부패 근절, 곧 무실을 역설한다.
백성이 편안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토대로서 자신을 닦는 일[수기]과 백성을 다스리는 일[치인]의 조화를 제시하고, 이를 이루고자 끊임없이 노력했던 율곡의 사상을 통해 오늘날의 유교 폄하를 넘어 유교의 진면목을 확인할 수 있게 해준다.

과연 유교는 폐기되어야 할 구시대의 유물일 뿐인가. 조선 왕조 500년 동안 구성원들의 삶의 근간으로 기능했음에도 현재 한국 사회에서 유교는 연고주의, 수직적 위계질서 등 다양한 사회 문제를 잉태한 주범 신세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그러나 조선의 대표적인 유학자 율곡 이이의 《동호문답》(책세상문고・고전의 세계 050)에 담긴 민(民) 중심의 현실 개혁 논의는 유교에 대한 이러한 세간의 편견에 이의를 제기하기에 충분하다.
‘동호(東湖)에서 묻고 대답함’이란 의미를 가진 《동호문답》은 율곡이 선조 2년, 그의 나이 34세 때 지은 책으로서 왕위에 오른 지 만 2년여 밖에 안 된 새 군주 선조에게 새 정치에 대한 열망과 구체적인 실현 방안을 담아 제출한 정치 개혁서다. 율곡은 이 책에서 ‘백성이 나라의 근본’이라는 유교의 보편 명제에 대한 확신 아래 왕도정치에 대한 선조의 입지(立志)를 촉구하고, 각종 제도와 정책의 개혁과 관리의 부정부패 근절, 곧 무실(務實)을 역설한다. 백성이 편안한 삶을 영위할 수 있는 토대로서 자신을 닦는 일〔수기(修己)〕과 백성을 다스리는 일〔치인(治人)〕의 조화를 제시하고, 이를 이루고자 끊임없이 노력했던 이러한 율곡의 사상은 오늘날의 극단적 유교 폄하를 넘어 유교의 진면목을 확인할 수 있도록 해준다.

목차

<동호문답>

들어가는 말

제1장 군주의 길을 논하다
제2장 신하의 길을 논하다
제3장 좋은 군주와 좋은 신하가 만나기 어려움에 대해 논하다
제4장 우리나라에서 도학이 행해지지 않음에 대해 논하다
제5장 우리 조정이 옛 도를 회복하지 못함에 대해 논하다
제6장 금일의 시대 정세를 논하다
제7장 무실이 수기의 요체임을 논하다
제8장 간인의 판별이 용현의 요체임을 논하다
제9장 안민정책을 논하다
제10장 교육정책을 논하다
제11장 정명이 정치의 근본임을 논하다

해제 - 선조에게 올리는 청년 이이의 수기치인의 정치개혁 보고서
1. 인간 율곡과 생애
(1) 생과 사
(2) 성장기
(3) 관직 생활
(4) 저술 세계

2. 〈동호문답〉의 내용과 구성

3. 조선 전기 수기치인의 정치학
(1) 왕도정치의 관건 : 정치 주체의 입지와 무실
(2) 수기치인과 무실
ㄱ. 수기와 무실
ㄴ. 치인과 무실

4. 선조 대 율곡

5. 율곡과 한국 지성사 : 도덕과 정치, 사람과 제도의 조화


더 읽어야 할 자료들
옮긴이에 대하여

이 책의 연관시리즈|고전의 세계

저자소개

율곡 이이
‘수기치인(修己治人)의 조선적 주자학’의 확립에 성공한 사상가이자 안민(安民)을 위한 현실 개혁을 주장했던 정치가였다. 이원수(李元秀)와 신사임당(申師任堂)의 4남 3녀 중 3남으로 태어나 저술과 관직 활동이라는 두 세계 속에서 헌신적인 삶을 살았다. 《동호문답》, 〈만언봉사〉, 〈천도책〉, 《성학집요》, 《경연일기》 등의 저술을 남겼다.

안외순
이화여대 정치외교학과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다. 《맹자》, 《근역서화징》(공역), 《김택영의 조선시대사 한사경》(공역) 등을 옮겼다. 현재 이화여대 사회과학연구소 책임연구원으로 재직 중이며, 전통시대 한국정치사, 한국정치사상의 체계 수립에 매진하고 있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PC, eBook 전용 단말기 등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