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이 밤과 서쪽으로

도서 이미지 - 이 밤과 서쪽으로

베릴 마크햄|한유주

예문아카이브 출판|2018.05.18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11,200원
구매 11,2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8.05.18|EPUB|13.37MB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0.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소개

20세기 가장 대담하고 매혹적인 여성, 베릴 마크햄
아프리카의 밤을 수놓은 아름다운 生의 기록
“넘어갈 수 없는 지평선은 없다!”

삶 자체가 도전이자 모험이었던 베릴 마크햄의 실제 이야기. 1942년 출간 후 지금까지 전세계에서 사랑받는 에세이의 고전 『이 밤과 서쪽으로(West with the Night)』의 한국어판이 출간됐다. 아프리카의 대자연과 소통하며 성별 또는 나이, 환경, 관습이라는 한계에 구애 없이 오직 내면의 소리에 따라 살았던 한 여성의 30여 년의 생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아프리카를 가장 아름답게 그려낸 작품으로 평가받으며 오랫동안 ‘아마존 여행 에세이 1위’에 자리하고 있는 이 책은 한유주 소설가의 유려하고 섬세한 번역을 통해 원작 그대로의 모습으로 재현됐다.

대문호 어니스트 헤밍웨이는 이 책을 보고 “대단히 잘 썼다. 아니, 탁월하게 잘 쓴 책이다. 작가로서 부끄러움을 느꼈다”고 극찬했다. 첫 책이자 유일한 저작임에도 뛰어난 묘사력과 서정적인 문체는 청명한 나이로비의 하늘과 폭풍우 치는 비행기 안을 여행하는 듯한 기분을 동시에 느낄 수 있게 해준다.

볏짚색 머리카락에 비쩍 마른 다리의 호기심 충만한 눈빛을 지닌 평범한 소녀가 강인한 여성이 되기까지, 그리고 당시 남성들의 성역이었던 사냥을 하고, 말을 길들여 경마 대회에 나가고, 대서양을 서쪽으로 단독 비행한 최초의 인물이 되기까지…. 베릴 마크햄은 위험하면서도 역동적인 여정을 가볍게 끄적거린 메모를 툭 보여주기라도 하듯 초연한 어조로 풀어놓는다.

거칠고 낭만적인 20세기 초반 아프리카의 광대한 대지와 하늘을 누비며 기록한 그녀의 말과 생각, 인간 본연의 감정들에 대한 통찰 속에는 들풀의 강한 생명력만큼이나 자신의 삶을 향한 끊임없는 애정과 노력이 실려 있다.

목차

[이 밤과 서쪽으로]

서문

제1부
01_눙귀에서 온 소식
02_흑수열로 죽는 남자들
03_야생의 표식
04_우리는 왜 비행을 할까?

제2부
05_너는 훌륭한 사자야
06_그 땅은 고요해
07_황소 피를 주신 신께 경배를
08_너와 나는 놀이 친구야
09_유배당한 왕족
10_날개 달린 말이 있었다고?

제3부
11_내 길은 북쪽으로
12_호디!
13_나 쿠파 하티 음주리
14_바람의 심부름

제4부
15_삶의 탄생
16_상아와 산세비에리아
17_내가 쏴야 할까
18_강의 포로들
19_대담한 사냥꾼이여, 사냥은 어찌 되었는가?
20_콰헤리는 작별의 말
21_리비아 요새를 찾아서
22_벵가지의 촛불
23_이 밤과 서쪽으로
24_바다를 날 수 있다면

옮긴이의 말

저자소개

저 : 베릴 마크햄


Beryl Markham



대서양을 서쪽으로 단독 횡단한 최초의 여성 비행사. 명민함과 넘치는 기백, 미모까지 겸비해 ‘케냐의 키르케’
로 불릴 만큼 생 텍쥐페리를 비롯한 많은 예술가와 모험가들의 연인이자 뮤즈였다. 그녀의 자전적 에세이이자 유일한 저작인 『이 밤과 서쪽으로』는 아프리카를 가장 아름답게 그려낸 에세이의 고전으로 평가받으며 오랫동안 ‘아마존 여행 에세이 1위’에 자리하고 있다.
베릴 마크햄은 1902년 영국 레스터셔에서 태어났다. 1906년 아버지와 단 둘이 미지의 땅이었던 케냐로 이주하여 원주민 무라니들과 맨발로 위험천만한 사냥을 하며 자랐다. 열일곱 살이 되던 해, 혹독한 가뭄으로 아버지의 은조로 농장이 문을 닫게 되자 가진 전부를 안장 가방 두 개에 챙겨 넣고 홀로 길을 떠났다. 몰로에서 여성 최초로 경주마 조련사 자격증을 취득하고 수많은 경마 대회에서 우승하면서 “열여덟 살짜리 여자애”에 대한 편견을 깨고 스스로의 삶을 개척하기 시작했다.
“나는 꿈꾸는 아이라면 누구나 알아야 할 것을, 도달할 수 없을 정도로 먼 지평선은 없으며 넘어갈 수 없는 지평선은 없다는 것을 배웠다”는 말처럼, 용감한 삶은 그녀에게 당연한 것이었다. 1931년 아프리카의 유일한 여성 비행사로 아프리카 벽지를 날아다니며 우편물과 승객을 수송하고, 하늘에서 코끼리 떼를 수색했다.
1936년 9월, 아멜리아 에어하트와는 반대로 강한 맞바람에 맞서며 동에서 서로 대서양을 ‘단독’ 비행한 최초의 인물이 되었다. 비행시간은 21시간 25분. 이 위대한 도전의 여정은 다큐멘터리와 영화로 만들어졌으며 그녀의 삶을 다룬 세 편의 전기도 나왔다.

역 : 한유주


1982년 서울에서 태어나, 홍익대 독문과를 졸업하고, 서울대 미학과 대학원을 수료했다. 2003년 단편 『달로』로 ‘문학과사회’ 신인문학상을 수상하며 등단했다. 2009년 단편 『막』으로 제43회 한국일보 문학상을 수상했다. 시, 희곡과는 다른 소설만의 고유한 장르성이 어떻게 획득되는지에 대한 궁금증으로 소설을 쓰고 있다. 소설집으로 『달로』(2006), 『얼음의 책』(2009), 『나의 왼손은 왕, 오른손은 왕의 필경사』(2011) 등이 있다. 서울예대 문예창작학과에서 세계문학강독을, 한국예술종합학교 서사창작과에서 글쓰기를 강의하고 있으며, 텍스트의 경계를 실험하는 문학동인 ‘루’ 활동을 하고 있다. 『지속의 순간들』『작가가 작가에게』, 『교도소 도서관』, 『눈 여행자』 등을 번역하였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