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중국통(通) 여성 외교관의 우한에서 쓴 편지

정수현

유페이퍼 출판|2018.04.05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8,900원
구매 8,9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8.04.05|EPUB|0.46MB
소득공제 여부 가능 (대여는 제외)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1.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소개

이 책의 시작은 베이징 대사관 근무 이후 육아 휴직을 하고 있던 여성 외교관인 저자가 2016년 2월 주우한 총영사관으로 발령받은 시점이다. 그 후 우한에서 2년간 영사로서 근무하면서 매달 외교관으로서의 삶과 빠르게 변화하는 중국에 대한 소회를 독자들에게 편지와 같이 전달하고 있다.

한국 내에서 중국을 잘 알자는 ‘중국 붐’이 분 것은 최근 일 이년의 일이 아니다. 10여 년 전에는 ‘세계의 공장’으로서 저렴한 노동력을 갖춘 중국은 우리의 제조업에게 기회의 땅이었다. 작금의 중국은 탄탄한 내수를 바탕으로 세계 소비 대국이자 IT 대국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이러한 추세라면 머지않은 미래에 중국은 서비스업 대국의 반열에 오를 것이다.

베이징과 상하이에는 많은 다국적 기업들의 아․태 지역 본부(headquarter)가 위치해있으며 중국의 신생 기업들 또한 첨단 산업분야에서 무섭게 성장하고 있다. 우리의 미래 주역들이 적극적으로 다가선다면 ‘중국의 발전’이라는 과실(果實)을 나눠 먹을 수 있는 ‘기회’를 충분히 잡을 수 있다고 본다. 한국에게 이웃국가로서 대국(大國)인 중국의 존재에는 장단점이 다 있겠지만 우리 개개인으로서는 주어진 환경에서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하는 것이 현명하다는 생각이다.

이 책으로 엮어진 나의 경험이 작금의 중국내 변화상과 외교관으로서의 삶에 대해 관심 있는 학생들과 성인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타지에서 때로는 외국 생활이 외롭고 답답하게 여겨질 때 써진 편지는 따뜻하고 공감하는 마음을 가진 독자들에 의해 읽혀지는 것을 꿈꾼다.

저자소개

정수현은 고등학교 시절부터 꿈꾸던 장래희망에 도전하여 2005년에 외무고시에 합격하였다. 외교부에서 근무한 이래 이웃국가인 중국에 관심을 갖게 되어 8년간 중국에서 외교관으로 근무하였으며 중국 전문가로 성장하고 있다.

2008년부터 2010년까지 상하이 소재 〈중국유럽국제비즈니스스쿨(CEIBS : China Europe International Business School, 中歐國際工商學院)〉에서 MBA 과정을 수학하면서 중국의 경제 성장의 변화상을 직접 목격하였다. 2011년부터 2013년까지 주중 대한민국 대사관의 정무(政務)과와 경제과에서 두루 근무하면서 우리나라의 중국 관련 외교를 수행하는 경험을 쌓았다.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주우한 총영사관에서 정무와 경제 그리고 비자를 담당하는 영사로서 역임하였다.

베이징(北京), 상하이(上海), 홍콩(香港) 그리고 우한(武漢)이라는 중국의 다양한 지역에서의 거주와 근무 경험은 중국과 중국인에 대한 통찰력을 쌓을 수 있는 기초가 되었다. 중국과 중국인에 대한 큰 애정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외교관으로서 분석적이고 관찰자적인 시각을 잃지 않는 것을 지향하고 있다.

이 책의 제목은 존경하는 古 펄 벅(Peral Buck) 여사의 〈북경에서 온 편지(Letter from Peking)〉에서 착안했음을 일러둔다.

저자와의 소통은 suehyunjung@naver.com으로 보내주면 된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