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HOME > 인문 > 미학

휴식을 위한 지식

그림, 우아한 취미가 되다

허진모

이상 출판|2016.09.21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10,000원
구매 10,0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6.09.21|EPUB|30.55MB
소득공제 여부 가능 (대여는 제외)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1.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알림]

시리즈 후속권 출간 시 알리미/앱푸시로 빠르게 확인하세요!

책소개

화가의 숨결, 인생, 미술사를 한 권으로 읽다!

미술작품을 제대로 이해하며 감상하기 위해서는 화가의 삶을 알아야 한다. 작품은 곧 예술가의 분신이기 때문이다. 별다른 학습 없이 상식으로 알고 있는 화가들을 활용하면 미술사의 큰 맥락을 효과적으로 짚을 수 있다. 즉 미술사에 대한 이해는 그림을 남긴 화가들을 통해 퍼즐처럼 맞춰나갈 수 있다. 전문가들이 그토록 잘난 척하며 우리를 기죽인 미술 사조들을(르네상스, 바로크, 로코코, 신고전주의, 낭만주의, 사실주의, 인상주의, 후기인상주의 등) 각각 하나의 서랍이라 생각하고 그 안에 위대했던 화가들을 한 사람씩 집어넣으면서 미술사를 이해해보자. 이 책에 나오는 43명의 화가들의 숨결, 인생을 따라가다 보면 자연스럽게 미술사를 꿰뚫게 되고 그림을 보는 안목, 그림을 즐길 여유를 갖게 될 것이다.


그림, 이토록 즐거운 수다가 될 수 있단 말인가?

이 책은 우리가 초중고 시절 미술시간에 한번이라도 봄직한 그림들, 살면서 TV나 광고 등 다양한 매체에서 한 번쯤 들어봄직한 화가들의 이야기를 ‘수다스럽게’ 펼쳐 놓는다. 레오나르도는 사생아였지만 사랑을 듬뿍 받고 자랐다는 둥, 고흐와 고갱이 무엇 때문에 싸웠다는 둥, 피카소는 평생 숱하게 많은 여자들과 사랑에 빠졌다는 둥, 모딜리아니가 죽고 바로 아내가 자살했다는 둥……. 이렇게 재미난 이야기에 빠져들다 보면 어느새 미술사에서 중요한 43명의 화가들의 삶과 그들이 남긴 작품을 자연스럽게 익히게 된다.
역사란 무엇인가? 점으로 흩어진 사람들이 모여 만들어낸 ‘흐름’이 아닌가? 미술사(미술 사조의 변천사) 역시 화가들이 만들어낸 새로운 경향과 업적의 연대기이다. 우리는 화가들의 희로애락과 작품에 대한 열정을 읽어가면서 자연스럽게 미술사라는 거대한 흐름을 깨닫게 된다. 이 책의 가장 큰 장점은 바로 고상한 척 어렵기만 했던 미술사의 뼈대를 매우 간략하고 효과적으로 습득하면서 동시에 그림을 보는 안목, 그림을 보는 즐거움을 얻을 수 있다는 것이다.


미술을 즐기기 위한 최소한의 교양을 한 권으로!

유럽 여행을 하다 보면 한 번쯤 들르게 되는 오르세나 우피치 미술관에서 우리는 ‘수박 겉핥기’식으로 여기저기 기웃하다가 어마어마한 작품들 앞에서 이내 질리곤 한다. ‘아는 만큼 보인다’는 말처럼 아는 만큼 즐길 수 있는 법이다. 하지만 그동안 우리가 접했던 미술사는 에른스트 곰브리치의 《서양미술사》처럼 두껍고 어려우며 상당한 시간을 할애해야 하는 고난의 여정이었다.
미술사는 결코 전문가들의 전유물이 되어서는 안 된다. 누구든지 그림을 즐기기 위해 알아야 하는 최소한의 교양이 되어야 한다. 이 책의 저자 또한 ‘나도 좀 그림을 알고 즐길 수는 없을까?’라는 호기심으로 수많은 미술사 책을 탐독하고 유럽의 미술관을 여행하며 느낀 점들을 바탕으로 이 책을 집필했다. 스스로 ‘취미로 역사를 연구하는’ 취미사학자라고 칭하는 이 책의 저자는 팟캐스트 ‘휴식을 위한 지식’에서 문명의 탄생, 전쟁, 미술, 종교, 여행, 스포츠 등 다양한 분야의 역사를 말하고 있다.


43명의 아티스트를 통해 미술사를 꿰뚫다!

레오나르도 다빈치, 빈센트 반 고흐, 피카소, 세잔, 모딜리아니, 샤갈, 달리…….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화가들은 모두 르네상스 시대 이후의 사람들이다. 르네상스는 미술사에서 위대한 ‘각성의 시대’였고 예술의 결정적 전환점이었다. 유화물감과 캔버스가 그림의 도구가 되기 이전의 작품은 그리 많이 전해지지 않는다. 당연히 우리가 감상의 대상으로 삼는 그림들 역시 대부분 르네상스 이후의 작품들이다.
이 책의 구성은 여느 미술사 책과는 확연히 다르다. 앞부분에서 미술에 대한 사람들의 관심과 ‘미(美)’의 본질을 간략히 짚어주고 43명의 화가들의 삶 속으로 들어간다. ‘이미 알고 있을 화가들’ ‘알듯 모를 듯한 화가들’ ‘잘 모르지만 알면 좋을 화가들’로 구분하여 그들의 흥미진진한 인생과 작품 이야기를 늘어놓는다. 그리고 마지막 장에 이르러서야 르네상스를 전후로 그리스로마 시대, 중세 시대, 신고전주의, 바로크/로코코, 낭만주의, 사실주의, 인상주의 등에 대해 설명한다. 각각의 사조를 하나의 서랍이라 생각하고 그 안에 위대했던 화가를 한 사람 씩 집어넣다 보면 어렵고 복잡한 미술사가 한 눈에 들어온다.

목차

[휴식을 위한 지식]

1장. 상식에서 시작하는 미술사
세상에서 가장 비싼 그림들
모나리자 도난 사건
그림을 사고파는 사람들
경매의 역사
무식자(無識者)의 그림 감상법
미에 대한 개념
미술사의 흐름 이해하기
아티스트를 통해 미술사를 꿰뚫다

2장. 이미 알고 있을 화가들
다재다능의 아이콘, 레오나르도 다빈치
불가사의한 인간, 불가능한 결과물, 미켈란젤로
전교 일등 조각미남, 라파엘로
그림공장 공장장, 루벤스
그림을 따라간 인생, 렘브란트
종잡을 수 없는 변덕쟁이, 고야
흙에 살리라, 밀레
같은 듯 달랐던 마네와 모네
발레와 소녀를 사랑했던 드가
부유한 몽상가, 세잔
기분을 좋게 만드는 르누아르
‘고생 브라더스’ 고흐와 고갱
번쩍번쩍 클림트
좀비를 그렸던 뭉크
‘파란 마음 변한 마음’ 칸딘스키
컬러풀 야수, 마티스
복 많은 예술가, 피카소
‘약쟁이 꽃미남’ 모딜리아니
명 길고 운이 좋았던 천재, 샤갈
미궁(迷宮)에서 벗어나는 실타래 찾기

3장. 알듯 모를 듯한 화가들
푸틴이 등장하는 그림, 반 에이크
제갈량들과 같이 태어난 주유, 티치아노
초불량 천재, 카라바조
스페인 미술의 대표선수, 벨라스케즈
조용한 천재, 베르메르
‘권력바라기’ 이야기꾼, 다비드
얼떨결에 고전주의의 수호자가 된 앵그르
낭만적인 사나이, 제리코
예술가들이 존경한 예술가, 들라크루아
귀여운 도발자, 쿠르베
화가들에게 등급은 없다

4장. 잘 모르지만 알면 좋을 화가들
르네상스 시대 천재의 경계선에 있던 도나텔로와 브라만테
그 유명한 비너스의 화가, 보티첼리
20세기를 살았다고 해도 믿을 작품, 보스
가장 유명한 독일 화가, 그러나 잘 알려지지 않은 뒤러
400년 전의 만화 같은 그림체, 엘 그레코
플랑드르의 장난꾸러기, 브뤼겔
‘샤방샤방’ 브라더스, 와토와 부셰
고독한 공상가, 블레이크
알록달록 몬드리안
철들지 않았던 천재, 달리
미술사에 이름을 남긴 화가들

5장. 미술에 대한 생각의 흐름, 사조
르네상스 전후로 달라지는 미술사
미술다운 미술이 시작된 그리스로마 시대
암흑기 속에 새 생명이 잉태된 중세 시대
로마네스크와 바실리카
르네상스를 빼면 가장 찬란했던 플랑드르 미술
미술사의 주인공, 르네상스 미술
메디치가와 브루넬레스키
원근법과 유화, 캔버스의 발견
‘다시’ 레오나르도 다빈치
르네상스 시대의 마감
‘새로운 시작’ 르네상스 시대 이후의 미술
‘다시 그리스로 가련다’ 신고전주의
신고전주의의 꼬리를 아프게 물었던 낭만주의
낭만주의의 엉덩이를 걷어찬 사실주의
가장 성공한 사실주의의 후손, 인상주의
입체주의, 초현실주의 그리고 표현주의
다양성과 혼돈 사이 어디쯤, 현대미술

저자소개

허진모

팟캐스트 ‘휴식을 위한 지식’에서 역사를 말하고 있다. 어린 시절 서당에서 한학을 배웠고 대학시절에는 역사에 심취하여 라틴어와 일본어를 공부했으며 중국과 그리스로마사 원전을 탐구했다. 여유가 생길 때마다 현장답사를 위해 여행을 떠났다. 대학원에서 언론학으로 석사를 받았으나 미시적인 탐구가 싫어 박사과정을 포기하고 홀로 문명의 탄생, 전쟁, 종교, 미술 등 세계의 모든 역사를 정리하기 위한 나름대로의 연구를 하고 있다. 스스로를 ‘재미로 역사를 탐구하는’ 취미사학자(趣味史學者)라고 부른다.

작가의 출간작

선호작가 추가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