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아트마켓 홍콩

아트 바젤은 왜 홍콩에 갔을까?

박수강, 주은영

아트북스 출판|2015.10.08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13,500원
구매 13,5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5.10.08|EPUB|17.11MB
소득공제 여부 가능 (대여는 제외)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0.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알림]

시리즈 후속권 출간 시 알리미/앱푸시로 빠르게 확인하세요!

책소개

나는 홍콩에 미술 쇼핑하러 간다!
아시아 미술시장의 중심, 홍콩으로 가는 최고의 가이드북


출장 혹은 여행을 목적으로 연간 100만 명 이상이 홍콩을 찾는다. 아직까지 홍콩을 쇼핑과 식도락의 천국으로만 인식했다면 이젠 흥미로운 홍콩 미술을 경험할 차례다. ‘홍콩 미술시장을 한마디로 정의해 달라’는 물음에 소더비 홍콩의 수장 이블린 린은 망설임 없이 다음과 같이 말했다. “홍콩 미술은 에너지가 가득 넘치는 어린 소년이다!” 그녀의 말처럼 생동감과 넘치는 에너지로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홍콩. 그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홍콩 미술을 꼭 한 번 만나보길 바란다. 왜냐하면, 홍콩 미술계를 알면 세계 미술시장이 한 눈에 보이니까!


아트 바젤은 왜 홍콩에 갔을까?

2013년 봄, 완차이에 위치한 홍콩 컨벤션 전시 센터에서 갤러리스트들의 긴장, 설렘, 기대감이 뒤섞인 채 ‘아트 바젤 홍콩’이 경쾌한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아트 바젤(Art Basel)’은 1970년 바젤에서 활동하는 화상(畵商)들이 주체가 되어 설립된 이래, 동시대 미술품을 선보이는 국제적인 행사로 발전해왔으며 뉴욕의 ‘아모리 쇼’, 런던의 ‘프리즈 아트페어’, 파리의 ‘피악’과 더불어 세계 주요 아트페어로 꼽힌다. 그중에서도 스위스의 아트 바젤은 세계 유수의 갤러리들이 참여해 미술관을 방불케 하는 수준 높은 작품이 대거 출품되는 등 철저한 기획력으로 세계 최고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그런 아트 바젤이 2002년 미국 마이애미에 이어 2013년에는 홍콩에 상륙하며 아시아 미술시장 공략에 나섰다.
아시아의 수많은 도시 가운데 아트 바젤이 홍콩을 선택한 이유는 무엇일까? 이유는 간단하다. 홍콩에는 성공적인 국제 행사를 치르기 위한 모든 기반이 조성되어 있기 때문이다. 홍콩은 크리스티와 소더비를 필두로 경매시장이 급성장하며 아시아 미술시장의 중심지가 되었다. 자유무역항이자 무관세 지역이어서 아시아 컬렉터들의 접근 또한 용이하다. 미술 경매의 중심축을 차지하고 있는 런던과 뉴욕은 국제 금융 시장의 중심지이기도 하다. 그러니 아시아 금융 시장의 허브인 홍콩이 아시아 미술 경매시장의 강자로 떠오르게 된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인지도 모른다. 여기에 미술 경매시장의 큰손으로 차이나 머니가 등장하면서 홍콩은 아시아 경매의 중심지로 우뚝 올라선 것이다.


홍콩 미술시장을 알면 세계 미술시장이 보인다!

아트 바젤이 홍콩에 상륙하기 전부터 홍콩 미술계의 변화는 심상치 않았다. 2008년, 금융 위기가 전 세계를 휩쓸고 갈 때 홍콩은 아시아에 국제 아트페어의 서막을 열었다. 그 누구도 성공을 가늠하지 못했고, 오히려 세계 곳곳에서 일고 있는 아트페어의 붐에 편승한 것은 아닌지 우려하는 목소리가 흘러나왔다. 하지만 뚜껑을 열어본 후 세계 미술계는 홍콩이 품은 가능성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아트 바젤 홍콩의 전신인 ‘아트 홍콩’의 성공적인 데뷔는 한 마디로 그저 그런 아트페어일 거라 예상했던 사람들에게 멋지게 한 방을 날린 것이다. 그 후 홍콩 미술계는 아시아 현대미술을 바탕으로 전 세계 미술품을 아우르며 해마다 급성장을 거듭해왔다.

아시아 미술시장을 연구하면서 바라본 2013년과 2014년 홍콩 미술계의 변화는 놀라움의 연속이었다. 크리스티, 소더비 등 세계적인 경매회사들이 홍콩을 아시아 거점으로 삼은 데 이어, 한국의 서울옥션, 타이완의 라베넬, 중국 본토의 폴리옥션, 차이나가디언의 진출로 홍콩 경매시장의 경쟁은 점점 치열해지고 있다. 살인적인 임대료로 굴지의 금융 기업들마저 버티기 힘들다는 홍콩 센트럴에 갤러리들이 속속 둥지를 틀고 아시아를 대표하는 새로운 미술관이 되겠다는 포부로 엠플러스 같은 미술관이 문을 여는 등 마치 홍콩이라는 도시 전체가 미술이라는 마법에 걸린 것 같았다.
-서문 중에서

『아트마켓 홍콩』의 두 지은이는 홍콩 미술계의 비약적인 발전을 눈여겨보고 홍콩에 이처럼 강력한 미술 바람이 불게 된 배경을 연구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그 연구의 결과를 책에 고스란히 담았다. 책은 총 3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 1장에서는 홍콩 미술의 시작점인 미술시장의 발전 현황을 아트페어와 경매시장을 중심으로 살펴본다. 2013년 ‘아트 바젤 홍콩’의 성공적인 데뷔 이면에는 2008년 시작된 ‘아트 홍콩’의 뒷받침이 있었다. 2008년 세계 경제 위기의 영향권 안에서 자유로울 수는 없었지만, 그런 와중에도 아트 홍콩은 꿋꿋하게 국제적인 갤러리를 유치하고 높은 판매율을 기록했으며, 꾸준한 관람객 증가로 홍콩이라는 도시의 시장성을 입증했다. 이 후 세계적인 아트페어 브랜드인 아트 바젤 홍콩이 론칭하고, 소더비, 크리스티 등 메이저 경매회사들과 아시아 주요 경매회사들이 속속 홍콩으로 진출을 모색하면서 명실상부한 미술시장의 중심지로 거듭나는 홍콩 미술계를 살핀다.

▶ 2장에서는 아시아 미술시장의 중심지가 된 홍콩에서 새롭게 그려지고 있는 갤러리 지도를 따라간다. 전통적으로 홍콩 갤러리들은 소호의 할리우드 로드를 따라 자리 잡고 있었고, 현대미술 전문 갤러리의 역사는 그리 길지 않다. 그러나 2010년을 전후로 홍콩 센트럴을 중심으로 영국, 미국, 프랑스, 벨기에의 갤러리들이 하나둘 분점을 내면서 홍콩의 갤러리 지도가 새롭게 그려지고 있다. 한아트TZ갤러리, 레만 모핀 갤러리, 갤러리 페로탱 등 튼튼한 자본과 뛰어난 비즈니스 감각으로 중무장한 국제적인 갤러리와 기존의 대형 갤러리 들이 홍콩 센트럴의 갤러리 지도를 넓히고 있다면, 센트럴의 비싼 임대료를 감당하지 못하는 중소 지역 갤러리들은 웡척항, 애버딘, 차이완 등지로 과감히 이전을 감행하고 있다. 약동하는 홍콩 현대미술을 이끌어가고 있는 이들 새로운 갤러리들의 핫스폿을 소개한다.

▶ 3장에서는 홍콩 미술시장의 비약적인 성장에 균형을 맞추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비영리 기관들을 살펴본다. 홍콩 미술관을 필두로 실험적인 작가와 전시를 선보이는 대안 공간, 작가들이 모여 있는 아티스트 빌리지 등 각각의 목표를 가지고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는 비영리 기관들이 그 주인공이다. 홍콩 정부는 미술을 중심으로 한 문화 융성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그 중심에는 현대미술과 시각문화를 아우르는 미술관이 되겠다는 목표로 건설되고 있는 엠플러스가 있으며, 그 밖에 홍콩 곳곳에서 역사적인 건축물을 전시 및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시키는 프로젝트들이 속속 진행되고 있다. 무엇보다 미술계의 발전이 문화를 성장시키고, 지역 활성화에 도움이 되는 요인임을 홍콩 정부가 인식하고 이를 정책적으로 발전시키고자 하는 과정도 흥미롭다. 이를 통해 ‘마켓 플레이스’로의 영역을 뛰어넘어 미술 생태계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노력하며 파리, 뉴욕, 런던, 베를린과 같은 미술계 중심 도시로 도약하고자 하는 다양한 시도가 펼쳐지고 있는 것이다.

책에는 이 외에도 본문 사이사이 ‘히든 노트(Hidden Note)’와 ‘인터뷰 노트(Interview Note)’를 수록해 미술시장을 살펴보는 데 필요한 정보와 홍콩 미술계에 종사하는 전문가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전달한다. 또한 권말에는 여행객들이 변화무쌍한 홍콩 미술계를 경험할 수 있도록 간략하지만 알찬 정보도 함께 실었다. 일명 ‘3일 동안 돌아보는 리얼 홍콩 아트 트립!’ 책 속 갤러리들 중에서 알짜배기만 뽑아 소개하고 있을 뿐 아니라 85개에 달하는 미술관, 박물관, 갤러리들의 주소를 한 데 모아 미술 여행을 계획하는 이들에게 유용한 팁을 제공한다.

목차

[아트마켓 홍콩]

책을 내며
생동감 넘치는 에너지, 무한한 가능성을 품은 홍콩 미술!

1.
미술시장의 양대 산맥
아트페어와 미술 경매

아트 바젤 홍콩의 개막. 홍콩 미술시장의 새로운 시작
아트 바젤 홍콩의 신호탄을 쏘다
아트페어, 미술품을 사고파는 장터
아트 홍콩, 아시아에 국제 아트페어의 서막을 열다
아트 바젤, 홍콩에 상륙하다
HIDDEN NOTE 01 아트 바젤이란?

무엇보다도 갤러리가 달라졌다
여섯 개의 섹터로 선사하는 미술 축전
VIP를 잡기 위한 아트 바젤 홍콩의 특급 서비스
아트 바젤 홍콩 관람하기
놓쳐서는 안 되는 토크! 토크! 토크!
아트 바젤 홍콩 세일즈 리포트
홍콩에 부는 아트 바젤 효과
아트 바젤 홍콩 옆, 위성아트페어
HIDDEN NOTE 02 그 밖의 홍콩의 아트페어들

홍콩 옥션 마켓. 아시아 경매시장의 중심을 넘어
홍콩 옥션 마켓. 그 역사 짚어보기
메이저 플레이어. 크리스티 Vs. 소더비
INTERVIEW NOTE 01 크리스티, 에릭 창
INTERVIEW NOTE 02 소더비, 이블린 린

2008년 이후 더욱 치열해진 홍콩 경매시장
INTERVIEW NOTE 03 서울옥션, 이학준

중국 경매회사의 역습
INTERVIEW NOTE 04 폴리옥션 홍콩, 알렉스 창
INTERVIEW NOTE 05 차이나 가디언, 후옌옌

높게 더 높게, 중국 현대미술 경매 기록
아시아 현대미술 경매 기록의 각축전
프리뷰에서 세일룸까지. 미술 경매에 관한 모든 것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전략
HIDDEN NOTE 03 경매용어 알아보기

2.
할리우드 로드에서 웡척항까지
새롭게 그리는 갤러리 지도

센트럴에서 시작하는 갤러리 탐방
할리우드 로드. 홍콩 미술의 터줏대감
|할리우드 로드를 걸으며 현대미술을 만나다
|변신중인 할리우드 로드
HIDDEN NOTE 04 홍콩의 고미술 시장

|센트럴. 갤러리 지구의 중심이 되다.
|홍콩 갤러리 역사의 산 증인
INTERVIEW NOTE 06 한아트TZ갤러리, 존슨 창

|페더 빌딩 속 세련된 아트 월드
INTERVIEW NOTE 07 레만 모핀 갤러리 레이철 레만

|화이트 큐브와 갤러리 페로탱의 선택
INTERVIEW NOTE 08 화이트 큐브, 그레이엄 스틸

|센트럴에서 모던아트를 만나다
|해외 갤러리의 홍콩 진출은 계속된다

산업 지역의 대변신. 창고에서 갤러리로
사우스 아일랜드 컬처럴 디스트릭트
|웡척항, 갤러리 지구의 잠재력을 보여주다
|좀 더 한적한 창고 지대를 원한다면 애버딘과 압레이차우!
|사우스 아일랜드 컬처럴 디스트릭트에 거는 기대
INTERVIEW NOTE 09 컬렉터, 윌리엄 림

쿤통에서 만나는 특별한 전시 공간
INTERVIEW NOTE 10 작가, 킹슬리 응

디자인에 중점을 둔 차이완
HIDDEN NOTE 05 갤러리 족보 알아보기

3.
아트마켓의 성공을
미술 생태계의 발전으로

홍콩의 새로운 얼굴 찾기
미술관 없이 미술을 논하지 말라
|전통의 홍콩 미술관
|새롭게 탄생하는 야심찬 미술관, 엠플러스M+
INTERVIEW NOTE 11 엠플러스 미술관, 라르스 니트베

|엠플러스 컬렉션. 미술관의 정체성을 그리다
HIDDEN NOTE 06 홍콩의 미술관 컬렉션

|엠플러스 예고편, 홍콩을 가로지르다
INTERVIEW NOTE 12 작가, 리킷

역사적 건물이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오이Oi!
|피엠큐PMQ
|중앙경찰청Central Police Station
|코믹스 홈 베이스Comix Home Base
INTERVIEW NOTE 13 홍콩 관광청, 에이미 램

홍콩 현대미술의 근간. 비영리 예술 공간의 활동
실험적 예술의 데뷔 무대. 대안 공간
|파라 사이트Para Site
|비디오타지Videotage와 원에이 스페이스1a Space
이상과 현실 사이. 홍콩의 아티스트 빌리지
|오일 스트리트 아티스트 빌리지Oil Street Artist Village
|캐틀 디포 아티스트 빌리지Cattle Depot Artist Village
INTERVIEW NOTE 14 작가, 창킨와

|포탄 아티스트 빌리지Fo Tan Artist Village
INTERVIEW NOTE 15 작가, 초춘파이

각각의 임무를 수행하는 비영리 예술기관
|아시아 아트 아카이브Asia Art Archive
|홍콩아트센터Hong Kong Arts Centre
|아시아 소사이어티 홍콩 센터Asia Society Hong Kong Center
|K11 아트 파운데이션K11 Art Foundation
INTERVIEW NOTE 16 아시아 소사이어티 홍콩센터, 앨리스 몽

ART TRIP 3일 동안 돌아보는 리얼 홍콩 아트 트립
REFERENCES 장소 색인 ㅣ 참고문헌

저자소개

박수강

저자 박수강은 광주비엔날레재단에서 국제교류 프로그램을 중심으로 다양한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미술계로 뛰어들기 전 재무분석과 회계 분야에서 경력을 쌓았다. 아트와 파이낸스가 결합되는 지점에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균형 있는 시각으로 미술시장을 바라보고자 한다. 연세대학교를 졸업하고, 뉴욕주립대학교에서 회계학 석사, 소더비 인스티튜트 오브 아트Sotheby’s Institute of Art에서 아트 비즈니스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저자 두 사람은 아트마켓 리서치 컴퍼니 에이엠콤파스AMCompass를 공동으로 설립, 한국·홍콩·싱가포르 미술시장에 대한 리서치를 진행하고 있다.

홈페이지 www.amcompass.net


주은영

저자 주은영은 뉴욕의 아시아소사이어티에서 진행하는 아시안컨템퍼러리아트위크ACAW를 시작으로 쌈지스페이스,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광주비엔날레재단에서 전시부터 정책 연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경력을 쌓았다. 현대미술을 선보이는 비즈니스 플랫폼에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리서치를 진행한다. 이화여자대학교를 졸업한 후 시카고 아트 인스티튜트The School of the Art Institute of Chicago에서 예술경영·정책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저자 두 사람은 아트마켓 리서치 컴퍼니 에이엠콤파스AMCompass를 공동으로 설립, 한국·홍콩·싱가포르 미술시장에 대한 리서치를 진행하고 있다.

홈페이지 www.amcompass.net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