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수레바퀴 아래서

문예 세계문학선 106

헤르만 헤세|송영택

문예출판사|2014.05.16

(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4,000원
구매 3,600원(10%↓)3% 적립
대여 90일|2,0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4.05.16|EPUB|0.60MB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9.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책바구니 선물하기구매대여

책바구니 담기

닫기

서비스 유형

책소개

헤세가 자전적 체험을 바탕으로 쓴 작품으로
주입식 교육을 강요받으며 서서히 파멸해가는 한 소년의 인생을
아름답고 서정적인 배경 속에 묘사하고 있는 소설!


헤세 자신의 젊은 시절 체험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작품이다. 헤세는 열세 살 되던 해에 라틴어 학교에 입학하고, 마울브론 신학교에 들어갔으나 시인이 되고 싶은 열망에 그곳을 탈출해 서점 점원, 시계 공장 노동자 등의 직업을 전전하며 문학 수업을 병행했다. 이 책의 주인공 한스의 소년기와 똑같이 닮아 있다. 헤세의 청소년기를 엿볼 수 있다는 점이 독자들의 흥미를 유발해서인지, 헤세의 소설 중에서 가장 많이 읽힌 작품이기도 하다. 어른들의 기대대로 성장하기 위해 자신의 희망을 무시당하고 그토록 좋아하던 자연과 낚시를 멀리하며 성적 위주 교육의 희생양이 될 수밖에 없었던 한 소년의 고뇌와 방황을 가슴 아프게 묘사하고, 비인간적인 교육제도에 신랄하게 항의함으로써 당시 독일 교육계에 큰 파문을 던진 작품으로 유명하다.

더욱 안타까운 사실은 이 작품이 쓰이고 백년이 넘는 세월이 흘렀는데도 우리 대한민국의 현실이 아직도 이 소설이 보여주는 비참한 현실에서 벗어나지 못했을 뿐 아니라 입시 위주, 경쟁 위주의 주입식 교육의 폐해와 부작용으로 얼룩져 있다는 사실이다.

이번에 문예출판사에서는 독일어를 전공한 시인 송영택의 번역으로 헤세의 《수레바퀴 아래서》를 다시 펴냈다. 19세기 독일 작은 마을의 서정적인 정취에 흠뻑 젖어보고 싶은 독자들, 주인공 한스의 모습에서 동질감을 느끼고 위로받고 싶은 학생들, 올바른 교육자 상을 고민하며 그려보는 모든 교육계 종사자들에게 꼭 권하고 싶은 책이다.


《수레바퀴 아래서》 줄거리

슈바벤의 작은 읍내에서 장사를 하는 기벤라트에게는 영리한 아들 한스가 있다. 아들의 출세를 염원하는 아버지와 학교의 명성을 높이려는 교사와 목사는 주 시험에 합격시키려고 한스에게 무리한 공부를 강요한다. 몇해 전 어머니를 잃은 한스는 고독한 소년으로, 과도한 공부를 강요당하며 때때로 심한 두통에 시달린다.

주 시험에 합격한 한스는 마울브론 신학교에 들어가지만 문학을 좋아하는 자유분방한 친구 하일러의 영향을 받아 성적이 떨어진다. 하일러가 퇴학당하고 난 후에는 학교 공부를 따라갈 수 없어 신경쇠약 진단을 받고 집에 돌아오는데, 어렴풋한 첫사랑을 경험한 후에 기계 공장에 들어가나 주 시험에 합격한 직공이라고 조롱받으며 절망에 빠진다.

저자소개

헤르만 헤세 (Herman Hesse)

저자 헤르만 헤세는 아름다운 문체와 섬세한 묘사로 전 세계인의 사랑을 받고 있는 20세기 전반 독일을 대표하는 소설가이자 시인이다. 그는 유서 깊은 신학자 가문에서 태어나 열세 살 되던 해에 라틴어 학교에 입학하고, 이듬해에는 마울브론 신학교에 들어갔다. 자신의 개성에 눈뜨면서 시인을 꿈꾸기 시작한 그는 신학교 생활을 견디지 못하고 그곳을 탈출한 뒤 서점 점원, 시계 공장 노동자 등의 직업을 전전하며 문학 수업을 병행했다. 그러던 중 처녀 시집 《낭만적인 노래》가 릴케에게 인정받아 문단의 눈길을 끈다. 초기에는 낭만주의적인 글을 썼던 헤세는 1차 세계대전의 야만성과 불행했던 가정사, 동양 사상과 정신분석학자 융의 영향을 받아 ‘나’를 찾는 것을 삶의 목표로 내면의 길을 지향하면서 현실과 대결하는 영혼 의 모습을 그리는 작품을 발표한다. 세상을 떠날 때까지 자기 실현을 위한 노력을 한시도 쉬지 않았던 그는 1946년 노벨문학상과 괴테상을 동시에 수상했다. 주요 저서로 이 책 《수레바퀴 아래서》 외에 《페터 카멘친트》, 《크눌프》, 《싯다르타》, 《나르치스와 골트문트》, 《유리알 유희》 등 다수가 있다.


송영택

역자 송영택은 서울대학교 문리대학 독문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서울대학교 강사를 역임했다. 시인으로 등단해 활동하고, 문인협회 이사를 역임했다. 저서로는 시집 《나와 너의 목숨을 위하여》가 있고, 주요 번역서로는 괴테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 릴케 《어느 시인의 고백》, 헤세 《데미안》, 《게르트루트》, 《지와 사랑》, 《헤세 시집》, 힐티 《잠 못 이루는 밤을 위하여》, 쇼펜하우어 《삶과 죽음의 번뇌》, 레마르크 《개선문》 등이 있다.

작가의 출간작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PC, eBook 전용 단말기 등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