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혁명의 배반 저항의 기억 : 프랑스혁명의 문화사

도서 이미지 - 혁명의 배반 저항의 기억 : 프랑스혁명의 문화사

육영수

돌베개 출판|2014.04.02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11,900원
구매 11,9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4.04.02|EPUB|25.07MB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0.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알림]

시리즈 후속권 출간 시 알리미/앱푸시로 빠르게 확인하세요!

책소개

문화사적 관점으로 살펴본 프랑스혁명의 또 다른 얼굴
프랑스대혁명은 과연 여성, 흑인, 노예 등 역사적 소수자들에게도 혁명적이었을까?

1789년 7월 14일 바스티유 감옥 탈취 사건으로 불거진 프랑스혁명은 근현대 혁명의 맏형 이자 ‘원조혁명’으로 불린다. 200년도 더 된 프랑스혁명을 다시 읽는 일은 ‘지금 여기 우리’에게 어떤 의미를 지니는가? 『혁명의 배반 저항의 기억: 프랑스혁명의 문화사』는 이 물음에 답하고자 중앙대학교 역사학과 육영수 교수가 쓴 대중교양서다. 육영수 교수는 2010년 『책과 독서의 문화사』로 그해 한국출판학술대상을 수상한 바 있는 중진 역사학자다.

프랑스혁명이야말로 상반된 두 해석 틀(마르크스주의 대 수정주의)이 상호 충돌하면서 역사해석을 더욱 풍부하고도 복잡하게 만든 대표적 사건이라고 말하는 저자는 그간 학계의 지배적 이론이었던 정통(마르크스)주의적 해석에서 벗어나 수정주의적 해석에 기반을 두고 논의를 펼쳐나간다. 그러면서도 한쪽에 치우치지 않는 균형 잡힌 시각을 유지한다. 혁명의 긍정적인 면을 부각하는 정통주의적 시각과 달리 부정적 유산에 더 많은 관심을 갖는 수정주의적 시각으로 보면 프랑스혁명의 민낯은 그리 아름답지 않다. 여성, 흑인 등 역사적 소수자의 눈으로 보면 그동안 우리가 알고 있던 프랑스혁명은 없다는 게 저자의 논지다.

“정답 없는 현재적 문젯거리를 항상 새롭게 제공해준다는 측면에서 프랑스혁명은 지적 모험가들이 탐험을 멈추지 말아야 할 미지의 엘도라도”라고 말하는 저자의 안내를 받으며 다시 읽는 프랑스혁명의 다양한 모습이 생동감 있게 전해진다. 프랑스혁명을 다룬 숱한 외국 저자들의 책과 달리 국내 저자의 순수 연구 성과물을 토대로 한 작업이므로 우리 독자들의 눈높이에 잘 맞춰 서술한 점이 돋보인다. 더불어 부록으로 실린 혁명기행문과 저자가 직접 찍은 다양한 컬러 사진들이 현장감을 더해준다.

목차

[혁명의 배반 저항의 기억 : 프랑스혁명의 문화사]

머리말
프롤로그 ‘레미제라블’: 혁명의 배반, 또 다른 시작

1부 우리가 알고 있던 프랑스혁명은 없다
1 여성을 위한 프랑스혁명은 없다
2 노동과 복지를 위한 프랑스혁명은 없다: 다시 읽는 「인간과 시민의 권리선언」
3 유색인을 위한 프랑스혁명은 없다: ‘흰 제국’과 ‘검은 인권’

2부 영상으로 서술한 프랑스혁명
4 영화 〈프랑스대혁명〉에 투영된 사학사적 논쟁 읽기
5 미쳤거나 사랑에 빠졌거나: 프랑스혁명의 진정한 여성 영웅은 없다
6 군인 나폴레옹, 정치인 보나파르트로 변신하기: 아벨 강스의 〈나폴레옹〉

3부 프랑스혁명의 문화적 전환
7 문화적 사건으로서의 프랑스혁명: 담론, 축제, 기념물
8 프랑스혁명의 일상정치문화사: 린 헌트의 역사세계
9 바스티유 감옥과 ‘라 마르세예즈’의 변천사
10 프랑스혁명과 민중공연문화의 ‘문명화과정’

에필로그 저항의 기억, 연대의 부활
부록 프랑스혁명의 기억을 찾아 천릿길
후기 | 미주

저자소개

육영수

경북 상주에서 태어나 중학교를 다니다가 서울로 유학 와 여의도고등학교를 졸업했다. 한양대학교와 미국 콜로라도 대학교(콜로라도스프링스)에서 영문학과 역사학을 각각 공부했다. 워싱턴 대학교(시애틀) 대학원에 진학해 근현대 유럽 지성사를 전공하고 프랑스혁명, 영국 현대사, 한국 근세사 등을 부전공했다. 19세기 프랑스 사회사상학파 생시몽주의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현재 중앙대학교 역사학과와 동 대학원 문화연구학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미국 코넬 대학교 방문학자와 네덜란드 레이던 대학교 방문교수를 지냈다. 한국서양사학회 총무이사를 거쳐 현재(2012∼2013) 문화사학회 회장직을 맡고 있다.
서양 근현대 사상사와 프랑스 현대사 외에 역사이론과 방법론 분야의 논문을 주로 발표해왔다. 지은 책으로는 『책과 독서의 문화사: 활자인간의 탄생과 근대의 재발견』(2010)이 있으며, 엮은 책으로는 『치유의 역사학으로: 라카프라의 정신분석학적 역사학』(2008)이 있다. 최근에는 국가·민족주의라는 중심과 경계를 해체하려는 관점에서 근현대 서양과 한국의 ‘뒤엉킨 역사’를 읽고 다시 쓰는 작업에 관심을 쏟고 있다. 시카고세계박람회(1893)와 파리세계박람회(1900)를 무대로 조선과 서양 문명이 충돌·조우한 자취를 추적한 연작이 ‘근대화’에 대한 재성찰을 모색했다면, 북한 사학사를 비평하고 『력사사전』을 분석한 일련의 논문들은 20세기 후반을 지배했던 냉전체제의 안팎을 세계사적 차원에서 재해석했다. 지금은 ‘트랜스내셔널 지성사 다시 쓰기: 프리드리히 니체의 한국에서의 삶’이라는 연구주제를 진행하고 있다. 펼처보기

작가의 출간작

선호작가 추가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