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HOME > 문학 > 해외소설

서머타임

에드워드 호건 장편소설

에드워드 호건|유영

출판|2013.04.08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7,700원
구매 7,7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3.04.08|EPUB|1.16MB
소득공제 여부 가능 (대여는 제외)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1.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알림]

시리즈 후속권 출간 시 알리미/앱푸시로 빠르게 확인하세요!

책소개

올해의 젊은 작가상ㆍ딜런 토마스 상ㆍ데스몬드 엘리엇 상의 영예
신예작가 에드워드 호건의 힐링 성장소설
“한 소녀를 만났다. 그리고 모든 게 달라졌다.”


UEA 문예창작학과를 졸업한 후 첫 소설 로 ‘선데이 타임스 선정 올해의 젊은 작가상’ 및 ‘딜런 토머스 상’ 최종 후보에 오르고, ‘데이먼드 하이엄’ 상과 ‘데스몬드 엘리엇’ 상을 수상한 영국 작가 에드워드 호건. 그 후 꾸준한 작품 활동을 하며 폭넓은 독자층의 사랑을 받아온 그가 이번에는 ‘가족의 붕괴로 방황하는 사춘기 소년의 성장기’를 들고 돌아왔다.
〈서머타임〉은 그의 첫 번째 성장소설로, 책을 펼치는 순간 빠져들게 만드는 흡입력 강한 스토리와 호소력 짙은 캐릭터가 인상적이다. 그는 이 작품을 통해 부모의 결별로 상처받은 십대 소년의 다양한 감정을 섬세하면서도 강렬하게 그려냈다. 별거를 결정한 부모님을 원망하면서도 가족의 붕괴를 막지 못한 자신을 책망하고, 외모에 대한 체념 어린 불만을 지니고 있으면서도 그럴수록 남들 눈에 빛나는 존재로 보이고픈 열망을 간직한 소년 다니엘. 서로 상반되는 감정 속에 갇혀 무기력하고 소극적으로 살아가는 그 앞에 어느 날 누구도 예상치 못했던 아주 특별한 7일 간의 휴가가 펼쳐진다.
특히 이 작품은 ‘십대 소년의 성장기’라는 일반적인 주제를 ‘휴가지에서 만난 이상한 소녀, 그로 인해 일어나는 기묘한 사건’이라는 장르적인 소재와 결합시켜 새롭게 풀어냈다. 비밀스러운 소녀와 조금 다른 우정을 쌓고 그 경험을 통해 부모님뿐 아니라 자신과도 화해하는 법을 배워가는 다니엘의 모습은 감동적일 뿐만 아니라 충분히 흥미진진하다.


“뜨겁고도 고통스러웠던 열일곱 살의 어느 날, 한 소녀를 만났다.”
판타지와 현실의 경계에서 치밀하게 그려낸 한 소년의 갈등과 성장


매사에 심드렁한 십대 소년 다니엘. 하지만 최근 그를 가장 무력하게 만든 사건은, ‘학급 내 우량아’라는 악의적인 별명도, ‘연애편지’를 강탈당한 굴욕적인 사건도 아닌 ‘부모님의 별거’이다. 누구와도 그 사건에 관해 마음을 터놓고 얘기해본 적 없는 다니엘은, 내심 그 모든 사건이 자신의 탓인 것 같은 죄책감에 시달린다. 하지만 다니엘 곁에 있는 아버지조차 그 사건을 화제로 올리는 걸 꺼려한다. 점점 일상에서 흥미를 잃어가는 다니엘. 결국 아버지는 자연 휴양지 ‘레저월드’로 치유여행을 떠나자고 제안하고, 다니엘은 그곳에서 비밀스러운 소녀 렉시와 마주치면서 특별한 우정을 경험한다. 하지만 그녀와의 우정이 깊어질수록 점점 알 수 없는 일들에 휘말리게 되는데…… 과연 렉시의 얼굴과 몸에 새겨진 상처는 무엇을 뜻하는 것일까. 그리고 그녀가 마지막까지 감추려고 했던 메시지는 무엇이었을까.


“성장통 그리고 제자리 찾기”
가족과 관계, 화해의 의미를 독특하게 조명한 에드워드 호건 식 성장소설


〈서머타임〉을 이끌어가는 흥미진진한 모티브는 ‘이상한 소녀와의 만남, 기묘한 사건에 얽힌 비밀’이지만 그보다 더 강렬하게 마음을 사로잡는 것은 ‘다니엘과 렉시, 아버지가 관계를 통해 성장하고 치유되는 과정’이다. 다니엘은 렉시를 통해 그동안 억눌러왔던 속마음을 들여다보게 된다.

▶그녀 말이 옳았다. 나는 처음으로, 그것은 내 잘못이 아니었다고 내 입으로 말하고 있었다.(102쪽)
▶이 말이 내 가슴에 비수처럼 꽂혔다. 부모님이 재결합하지 않을 걸 알면서도, 줄곧 그걸 알고 있었으면서도 희망을 버리지 못했던 것이다.(235쪽)

그는 렉시도 자신처럼 일상에서 떨어져 살아가는 상처 입은 영혼이라는 것을 직감했다. 그래서 그녀 앞에서만큼은 무관심으로 자신의 상처를 숨기거나 피하려 하지 않는다. 그 과정에서 부모님의 별거를 바라보는 마음뿐 아니라 스스로를 바라보는 마음까지도 솔직하게 깨닫는다.

▶나는 사람들에게 이런 모습으로 알려지고 싶었다. 달빛 아래서 번쩍이는 은빛 광선처럼 울타리를 지나 돌진하는 바람 같은 사나이로!(96쪽)

그리고 그 변화는 마침내 곁에 있던 렉시를 변화시키고, 결국엔 문제를 회피하며 ‘다 잘될 거라는 식’으로 다독이기만 하는 다니엘의 아버지까지도 변화시킨다. 자신 안의 상처를 돌보지 않고 체념하기, 무관심하기, 덮어두기 식으로 피하려고만 했던 세 사람은 일상을 벗어난 휴가지에서, 특별한 사건을 겪으며 진심을 토하기에 이른다. 그리고 다시 제자리로 돌아갈 준비를 마친다. 그 과정이 작가의 세밀하면서도 담백한 필체를 통해 현실적인 깊이를 획득했다.
‘장르적인 소재’를 통해 ‘성장’을 이야기하는 작품 〈서머타임〉. 재미와 감동 두 가지를 한꺼번에 잡기에 충분한 소설이다.

저자소개

에드워드 호건

저자 에드워드 호건 Edward Hogan_ 1980년 생. 영국 더비에서 태어났다. UEA 문예창작학과를 졸업한 후 지방의회에서 근무하면서 7년 동안 준비한 첫 소설 로 ‘선데이 타임스 선정 올해의 젊은 작가상’ 및 ‘딜런 토머스 상’ 최종 후보에 올랐고, ‘데이먼드 하이엄’ 상과 ‘데스몬드 엘리엇’ 상을 수상했다. 그 후 를 출간했다. 〈서머타임〉은 그의 첫 번째 청소년문학 작품으로, 책을 펼치는 순간 빠져들게 만드는 흡입력 강한 스토리와 호소력 짙은 캐릭터가 인상적이다.


유영

역자 유영은 서울대학교에서 불어불문학과 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현재 서울대학교 불어불문학과 강사이자 전문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옮긴 책으로는 〈노아의 아이들〉, 〈구름〉, 〈검은 두목〉, 〈프랑켄슈타인〉, 〈위고 서한집〉 등이 있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