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10자 이내로 배우는 일본어

천채정

플럼북스 출판|2013.03.14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1,000원
구매 1,0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3.03.14|PDF|82.90MB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0.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 듣기, 스크랩 (형광펜, 메모), 본문 검색 불가

[알림]

시리즈 후속권 출간 시 알리미/앱푸시로 빠르게 확인하세요!

책소개

* 본 도서의 부록은 PC환경에서 이용할 수 있습니다.
です, ます는 잊어라!
10자 이내로 배우는 일본어

일본어 ‘좀’ 아는데 라는 사람의 실력 향상을 위해 꼭 필요한 책
です, ます 동사 변형 이후 실력이 늘지 않는 사람을 위한 간단 일본어 강좌
일본어와 함께 에세이를 통해 일본 문화를 알아가는 즐거움
알맹이만 쏙쏙 짚어 일본어의 실체를 알려주는 책
단어만으로도 고급스럽고 세련된 일본어를 구사할 수 있는 초간단 회화법

짧을수록, 간단할수록, 세련되고 수준 높은 일본어가 완성된다!


일본어를 배운 사람 중에서 일본어가 쉽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다. 일본어가 어렵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다. 일본어가 쉬운 것은 우리나라 말과 어순이 같고, 배우다 보면 비슷한 발음도 꽤 튀어나오기 때문일 것이다. 일본어를 어렵다고 하는 사람은 어순이 같고 비슷한 발음도 많아 쉬운 줄 알았는데 배울수록 변형도 많고, 뭔가 복잡하게 느껴지기 때문일 것이다.
결론은 한 가지. 일본어를 정식으로 배워보겠다고 작정하고 달려드는 사람에게 이 책은 친절하지 않다. 존대ㆍ겸양의 문법, 법칙, 이런 건 이 책에 없다. 그보다는 일상생활에서 대화를 편하게 나누고 싶은데, 말문이 잘 트이지 않는 사람을 위한 것이다.

“일본어를 모르는 사람도 「これは 何(なん)ですか」라는 말은 안다. 이미 지시대명사와 조사, 의문사를 알고 있고 의문문을 만들 줄 아는 것이다. 「これは 何(なん)ですか? 」가 어렵다면 「これ, 何(なに)?」라고만 해도 충분히 훌륭한 문장이 되는 게 일본어다. 즉 “조사에는 ‘~は’와 ‘~が’가 있는데 ‘~は’는 우리말의 ‘~은,는’에 해당되고, ‘~が’는 우리말의 ‘~가’에 해당되니까…”라고 바보처럼 억지로 외우지 말라는 뜻이다. 문장을 만드는 데 필요한 문법은 동사, 형용사, 형용동사의 변형만으로 충분하다.
정말 공들여 외워야 할 것은 명사와 조수사, 시간?때 같은 것이지만 단어장을 만들어 머릿속에 집어넣기보다는 직접 부딪치며 오감으로 체험하다 보면 저절로 알게 된다. 일본에 갈 수 없다면 드라마나 애니메이션을 권하고 싶다. 스토리 전개와 더불어 대화를 듣다 보면 말이 갖는 느낌을 잘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활자로 「これ, 何(なに)?」라고 쓰여 있으면 “이거 뭐야?” 하고 단순히 물어보는 것인지, “왜 이런 게 여기 있어?”라는 뜻으로 따지는 것인지 알 수 없다. 하지만 영상을 보면 극 중 배우의 감정이 그대로 전달되기 때문에 그 말의 느낌을 이해하고 흉내 내면서 배울 수 있다. です와 ます, 조사 없이도 일본어는 가능하다. 우리말로 “이거, 무엇?” 하면 뜻은 통하지만 어색하다. 하지만 일본어는 「これ, 何(なに)?」라고 해도 전혀 어색한 표현이 아니다. 오히려 「これは 何ですか」가 너무 딱딱한 표현이라 어색하다. 그 점을 염두에 두면 일본어 정복은 그리 험난한 길이 아니다.”


짧은 대화와 일본인의 음성을 통해 일본어가 익숙해지도록 하는 학습

ふじ: ああ、疲(つか)れた。
ちえ: でも?(たの)しかったね。
ふじ: うん、とても良(よ)かった。
ちえ: お風呂(ふろ)、先(さき)に入はいって。
ふじ: いいの?
ちえ: うん。いいよ。
ふじ: それじゃ、お先(さき)に。

후지: 아, 힘들다.
치에: 그치만 재밌었지.
후지: 응. 정말 좋았어.
치에: 목욕, 먼저 해.
후지: 그래도 돼?
치에: 응. 괜찮아.
후지: 그럼, 먼저 할게.

책 제목인 ≪10자 이내로 배우는 일본어≫에서 알 수 있듯이 세미나나 프레젠테이션 발표가 아니라면 일상생활에서는 10자 이내로도 충분히 대화가 가능하다. 이 책은 총 70장면을 통해 그러한 일본어의 패턴에 친숙하고, 익숙해지기 한다. 그 다음은 단어를 사이사이에 끼워 맞추면 된다.

“‘먼저’라는 의미의 先(さき)에 공손의 お가 붙어서 ‘먼저 ~하겠다’는 말이 된다. 그런데 先는 내용에 따라 정반대의 뜻을 가지므로 주의해야 한다. 「お先(さき)にどうぞ」라고 하면 상대방에게 ‘먼저 하세요’라고 권하는 뜻이고 「お先(さき)に失?(しつれい)します」라고 하면 내가 ‘먼저 실례하겠다’는 뜻이다. 과거와 미래가 헛갈릴 때도 있다. 「先(さき)はごめん」이라고 하면 ‘아까는 미안했어’이고, 「まだまだ先(さき)の話(はなし)だ」는 ‘아직 먼 훗날의 이야기다’로 해석된다. 한 단어가 정반대의 의미를 가진 만큼 대화의 흐름을 잘 파악해야 한다.”

대화 다음에는 이처럼 대화에서 꼭 기억해두어야 할 사항에 대해 짧게 언급한다. 길지 않기 때문에 문법 때문에 골머리를 앓을 필요도 없다. 만화나 영화의 대화를 떠올리거나 비슷한 상황을 떠올리며 소리 내어 읽다 보면 책 한권만으로도 어느새 일본어가 한 단계 레벨 업된 것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http://blog.naver.com/plumbooks를 통해 음원이 지원되므로 반복해서 대화를 듣는다면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일본어가 입에 붙어 자연스럽게 말이 나올 것이다.


에세이를 통해 자연스럽게 알게 되는 일본어와 일본 문화

“내가 일본에서 다녔던 회사는 1년 365일 동안 하루 한 시간도 불이 꺼지지 않는 곳이었다. 언제 가더라도 항상 문이 열려 있고 사람이 있는, 그야말로 불철주야 일만 해대는 회사였다. 철야를 밥 먹듯이, 아니 바빠서 밥 먹을 시간이 없을 정도로 철야를 하고 며칠에 한 번씩 겨우 집에 들어가 옷만 갈아입고 나오는 식이었다. 그나마 상자라도 깔고 눈을 붙일 수 있으면 다행이고 식당에 가 밥 먹을 시 간이 있으면 그건 아주 운이 좋은 거였다. 직장 동료 하나는 편의점에서 산 도시락을 자전거 핸들에 올려놓고 그걸 먹으며 달리고 있었더니 어떤 할머니가 자기 집에 와 먹으라며 붙잡더라고 했다. 먹을 장소가 없는 게 아니라 먹을 시간이 없는 거였는데 그 할머니에게는 자전거를 타고 다니면서 밥을 먹을 정도로 바쁘다는 게 어떤 건지 도무지 상상이 안 되셨던 것이다.”

≪10자 이내로 배우는 일본어≫는 지루하게 대화가 나열해놓지 않았다. 각 대화마다 저자의 경험담이 녹아 있는 에세이가 있어 더 쉽게 상황을 받아들이고, 일본어뿐만 아니라 일본에 대한 문화까지도 가깝게 접할 수 있다. 기자, 애니메이터, 번역가로 살아온 독특한 저자의 프로필은 일본에서의 체험과 그것을 바라보는 시각이 더욱 풍요로워 독자를 즐겁게 해준다.


짧지만 고급스럽고 수준 높은 일본어 구사법을 알려주는 책

≪10자 이내로 배우는 일본어≫는 간단명료한 몇 마디 말로도 충분히 대화가 가능한 일본어의 특징을 잘 살리고 있다. 일본어는 단어 하나만 툭 던져도 얼마든지 의사소통
을 할 수 있다는 것을 알려준다. 그렇다고 이 대화법이 초등학교 저학년 수준의 낮은 회화 실력은 아니다. 오히려 짧고 간단한 말일수록 진짜로 일본어를 ‘쫌’ 아는 사람만이 할 수 있는 고차원적인 회화라고 할 수 있다.
몇 음절 되지 않은 단어 몇 개지만 얼마든지 의사 표현이 가능하고, 그것만 염두에 두고 포인트를 익힌다면 더 세련되고 수준 높은 일본어를 구사할 수 있을 것이다.

목차

[10자 이내로 배우는 일본어]

저자의 글
간단해도, 짧아도 의사소통은 가능하다

#1 どうぞ / どうも_ 내겐 너무 어려운 일본어
#2 大當たり _ 1월 1일, 아침에 받아보는 행운 한 장
#3 けち_ 추억을 안은 파란 자전거
#4 お先に _ 적응하기 어려운 일본의 목욕 문화
#5 やばい_ 도쿄 시민의 삶을 싣고 달리는 전철
#6 ごもっとも_ 고타츠에 녹아내리는 도쿄의 겨울
#7 むかつく_ 경찰이라고 불리는 사나이
#8 別に_ 이해하는 만큼 가까워진다
#9 いけない_약속의 무게
#10 お疲れ樣_상황을 바꾸는 힘

#11 大げさ_ 괴짜들의 나라
#12 あなた次第 _ 기적은 도전과 노력의 열매
#13 文句ある_ 아이스크림 동행
#14 ちょろい_ 먹는 게 남는 것
#15 お手上げ_ 일본의 국민 음식, 카레
#16 さすが_ 입으로 즐기는 한여름의 호사
#17 ずるい! _ 오뎅이라고 다 같은 오뎅이 아닌 것을!
#18 ほっとけ_ 음식 앞에서는 용기가 필요하다
#19 できっこない_ 술 한 잔, 추억 한 모금
#20 まさか _ 도쿄의 무법자, 까마귀

#21 氣が多い _ 그 남자 그 여자의 사정
#22 氣になる / 氣にする_ 청춘불패
#23 氣が重い _ 오지랖이 부른 일생일대의 실수
#24 勝手てにしろ_ 내 안의 여자
#25 氣のせい_ 짝사랑은 커피 향기를 타고
#26 でかした_ 오코노미야키처럼 차곡차곡 쌓여가는 인연
#27 當り前_ 만남이란 하나하나가 소중한 경험
#28 殘念_ 가치와 대가는 비례한다
#29 具合惡い_ 바보는 감기에 걸리지 않는다
#30 情けない_ 전통으로 이어져 내려오는 할머니의 사랑 표현법

#31 氣が利く_ 배려가 바탕이 된 개인주의
#32 我慢する_ 별 따기보다 어렵다는 집 구하기
#33 お大事に_ 아름다운 인연
#34 なるほど_ 일본의 갈라파고스화
#35 しょうがない_ UFO 캐처와 도라에몽
#36 朝めし前!_ 가끔은 의미 없는 일에 몰두하자
#37 聯起でもない_ 전통과 미신의 경계
#38 まとも? _ 내 마음의 선곡
#39 心配ご無用_ 소비자는 작은 것에 감동한다
#40 うざい_ 색다른 맛과 재미, 편의점 도시락

#41 その通り_ 단 한 순간도 의미 없는 순간은 없다
#42 ついてる_ 넝쿨째 굴러떨어진 음료수
#43 うるさい!_ 네온사인이 빛나는 마법의 성
#44 面倒くさい_ 옛날 옛날에…
#45 困った_ TV는 언어의 바다
#46 お人よし_ 나쁜 일, 착한 일, 당연한 일
#47 大きなお世話だ!_ 꿈을 꾸기도 힘들었던 친구
#48 その手があったか_ 독특한 냄새로 기억되는 그곳
#49 蟲のいい_ 두 눈 질끈, 콧구멍 꽉!
#50 もったいぶらないで_ 튕기면 손해 보는 일본의 회식 자리

#51 意地惡い_ 인간관계? 어디나 마찬가지
#52 ぴったり_ 만년설의 우화가 깃든 그곳
#53 ざまあ見ろ_ 영화에 임하는 자세
#54 人の事いえない_ 애증의 관계
#55 みっともない_ 유행의 탈을 쓴 꼴불견
#56 がっかり_ 서비스의 참 모습
#57 なめるな_ 옛날이야기로 배우는 일본 문화
#58 ほら!_ 필독! 일본의 대표 문학
#59 變わってる_ 세대 불변의 공통분모
#60 目をそらすな_ 길을 가다 동자승을 만나면…

#61 知らんぷり / しらを切る_ 좋은 자동차에 버금가는 자동차 문화
#62 お陰樣で_ 신이 사랑한 애니메이터
#63 おみごと! _ 볼거리 먹거리 풍성한 마츠리
#64 お見逸れした_ 아마추어의 파워
#65 氣きに入った_ 여러 갈래의 길을 가다
#66 びびった_ 고양이가 가르쳐준 여유
#67 もったいない_ 쓰레기에 미래가 있다면?
#68 びっくりした_ 특이한 선물을 하고 싶다면
#69 ご機嫌ななめ _ 뭐니뭐니해도 남자는 매너!
#70 とんでもない_ 깨진 손목시계의 가르침

책속 부록
문법, 이것만 알면 75%는 끝난다

저자소개

천채정

저자 천채정은 불문학을 전공하고 패션 잡지 ≪엘르≫에서 에디터로 일하다가 1996년 애니메이션에 미쳐 일본까지 날아가 일본 치요다공과예술전문학교 애니메니션과를 졸업했다. 당시만 해도 거의 기적적(?)으로 유학생들 사이에서 일본 취업에 성공했다. 일본에서 둘째가라면 서러울 정도로 퀄리티에 목매는 제작사 ‘매드하우스’에서 ‘알렉산더 전기’ ‘디지캐럿’ 등 애니메이션 프로듀서로 일하다가 한국 애니메이션의 발전을 위해 큰 맘 먹고 귀국했으나 상황이 여의치 않아 다시 ≪유행통신≫에 입사. 하지만 애니메이션에 대한 미련을 버리지 못하고 ‘손오공’과 ‘스튜디오 카브’를 거치며 ‘탑블레이드’ ‘스피어즈’ ‘뚜루뚜루뚜 나롱이’ 등을 제작했다. 결국 애니메이션 업계의 배고프고 고달프며 졸린 현실에 굴복하고 현재는 일본어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4년의 일본 생활과 10년 가까운 일본어 번역가 생활로 남은 것은 일본어 실력뿐. ‘우리나라 사람이라면 누구나 일본어를 잘할 수 있는 소질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지만, 일본어를 어렵게 생각하거나 어설프게 알고 있는 것이 항상 답답해 이 책을 집필하게 되었다. 역서로는 『이지고잉』 『전략적 편지쓰기』 『잘 나가는 그녀들은 30대에 결혼했다』 『바보 사장의 머릿속』 『소셜미디어 마케팅』 『빅 데이터』 외 다수가 있다.

작가의 출간작

선호작가 추가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