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십대라는 이름의 외계인

소통하지 못하는 십대와 부모를 위한 심리치유 에세이

김영아

라이스메이커 출판|2012.04.26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6,500원
구매 6,5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2.04.26|EPUB|1.73MB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0.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알림]

시리즈 후속권 출간 시 알리미/앱푸시로 빠르게 확인하세요!

책소개

“소통하지 못하는 십대와 부모를 위한 심리치유 에세이”
아픈 십대가 나쁜 부모에게 보내는 간절한 메시지!


누가 왕따를 당해 자살을 했다는 이야기, 빈 친구의 집을 쑥대밭으로 만든 이야기, 모범생에 말썽 한번 안 피우던 아이가 무기력함에 빠진 이야기……. 뉴스를 어지럽히는 이 이야기들은 모두 십대에 관한 것이다.
말 잘 듣고 착하던 내 아이는 대체 어디로 간 걸까?

“너무 아픈 십대, 진로도, 꿈도, 사랑도 어렵기만 한 십대.
그들을 온전히 이해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아이도 아닌, 그렇다고 어른도 아닌 십대. 그들은 정말 괴물일까?
십대가 그토록 괴로운 것이라면, 왜 싹둑 도려내고 살 수는 없는 것일까?
왜 우리는 십대를 지나야만 어른이 될 수 있는 걸까?

-한 아이가 상담실의 문을 열고 들어온다. 학교에서는 문제아, 집에서는 이미 거의 포기하다시피 한 열여섯 사내 녀석. 하지만 그 아이는 문을 열자마자 배가 고프다며 선생님과 함께 우동을 먹으러 나간다. 저자는 그 아이와 우동을 먹고 이야기를 나누면서, 이 아이가 그렇게 나쁜 짓을 저지른 아이가 맞을까, 싶을 정도로 해맑은 웃음을 발견한다. 물론 그렇게 마음을 열기까지는 꽤 긴 시간이 걸렸다.
하지만 저자는 이야기한다. 이해할 수 없는 사고방식, 뇌 구조가 사이코패스와 닮아 있다고 말할 정도로 혼란스러운 십대들의 마음속에도 여전히 부모로부터 사랑받고, 사람들로부터 인정받고 싶은 마음이 존재하고, 그것으로 인해 발버둥을 치고 있다고 말이다.
이미 너무 많이 가버린 그들과의 화해가 도저히 힘들 거라고 이야기하는 부모들에게, 이 책은 화해의 열쇠를 알려준다. 현장에서 경험한 수많은 상담사례는 일탈을 일삼는 아이들뿐 아니라 멀쩡한 모범생들까지 그 속에 가지고 있는 상처들을 들여다볼 수 있게 해준다. 그리고 어디에서도 풀어놓은 적 없는 감동적 실화들을 심리학적 관점에서 접근하여 들려줌으로써, 그동안 잘못된 방식으로 사랑을 표현해왔던 모습들을 되돌아볼 수 있게 해준다.


“우리도 부모가 처음인데…… 혼란스러운 십대를 이해하는 동시에
부모의 마음을 위로하고 용기를 북돋아주는, 눈물과 감동의 이야기!”


-십대를 지나지 않은 어른은 없다. 또한 그 시절이 힘들지 않았던 사람은 없다. 그래서 어떤 이는
“이렇게 힘든 거라면 십대 시기만 싹둑 도려내면 안 되는 건가요?” 하고 이야기한다. 하지만 모든 일에는 대가가 따르듯, 어른이 되고 성숙과 깨달음으로 삶에 익숙해져가는 과정 속에, 아픔을 동반한 십대의 시기는 어쩔 수 없이 겪어야 하는 것임을 모두 알고 있다.
하지만 아이를 낳는 동시에 모든 어른도 처음 부모의 역할을 시작하는데, 어떻게 능숙하게 그들을 케어하고 양육할 수 있을까? 혼란스러운 십대를 함께 보내야 하는 부모는 더더욱 혼란스럽고 어렵기만 하다. 그들을 이해하고 싶어 다가갔다가, 결국 상처를 받고 되돌아서야 하는 것은 십대뿐 아니라 부모도 마찬가지다.
그 누구도 이해할 수 없는 사고와 행동방식을 가진 그들, 하지만 그들이 자라 어른이 되고, 다시 그 어른은 누군가의 부모가 된다면, 그때는 어떻겠는가? 저자는 자신의 어린 시절로부터 벗어나지 못한 채 여전히 상처를 끌어안고 사는 부모들에게 위로와 공감의 메시지를 전한다. “좋은 부모”가 되고 싶다고 이야기하지만 여전히 과거의 잘못된 부모의 모습을 답습하고 있는 부모들. 사랑하는 자녀에게 고스란히 그 상처를 대물림하고 싶지 않다면, 아프기만 했던 나의 십대를 떠나보내고 부모로서의 새 삶을 시작해야 할 라고, 치유는 거기서부터 시작된다고 말이다.


“자녀는 잘못을 저지르며 배우고, 부모는 그 잘못을 용서하며 배운다!”

- 아픔과 고통으로 십대를 보내고 이제 두 아이의 엄마로 치열하게 살고 있는 저자의 경험. 그리고 수많은 아이들과 부모를 상담하고 95% 이상의 치유를 경험한 노하우를 통해 풀어낸 이 이야기들은 읽는 내내 공감과 가슴 깊은 감동으로 눈물을 쏟게 한다. 그리고 인간은 결코 온전치 못한 존재이기에 부모든 자식이든 서로를 이해하고 용서하고 보듬어주는 과정을 통해 성숙해질 수 있음을 알려준다.
“나는 나쁜 엄마였다. 하지만 그런 나를 발견하고 아이에게 화해의 손을 내밀었을 때, 그때야 비로소 우리는 함께 치유를 시작했고, 다시 소통할 수 있었다.”
저자의 깨달음은 곧 모든 부모가 현재 겪고 있는 자녀와의 문제에 핵심적인 답이 된다. 이 땅의 모든 부모가 공통적으로 안고 있는 소통의 부재 문제. 과한 사랑의 표현도, 또 무뚝뚝함과 무관심의 모습도, 일상에 치인 바쁜 삶에 치어 건네지 못하는 대화의 열쇠도, 결국은 지금의 십대들의 마음을 닫고 그들을 더욱 괴물로 만들어버린다는 것.
이 책은, 그 어떤 책보다 생생하고 현실감 있는 이야기와 그 치유과정을 통해 부모와, 십대의 마음을 모두 어루만지는 보석 같은 책이 될 것이다!

목차

[십대라는 이름의 외계인]

프.롤.로.그 나는 나쁜 엄마였다

Part.1 왜 모든 게 내 잘못이라고 하는 거죠?
Chapter.1 조금만 더 용기가 있다면 나도 “가출”하고 싶다
Chatper.2 외로워서 그랬어요
Chapter.3 쿨한 척하지만 실은 너무나 여린
Chapter.4 십대라는 이름의 외계인

Part.2 Where is my Way?
Chapter.5 영아야, 너 그것밖에 안 되겠니?
Chpater.6 세상에서 공부가 가장 싫었어요
Chapter.7 내가 무얼 좋아하는지, 무얼 싫어하는지

Part.3 아픈 십대와 나쁜 엄마가 만나다
Chatper.8 엄마 언어와 십대 언어는 다르다
Chatper.9 내가 태어난 게 한 번도 기쁘지 않았나요?
Chatper.10 자식에게 ‘절절매는’ 것도 사랑인가요?
Chatper.11 자녀는 잘못을 저지르며 배우고, 부모는 그것을 용서하며 배운다

Part.4 십대도 어른처럼 사랑을 한다
Chatper.12 나, 사랑하는 사람이 생겼어……
Chatper.13 십대에게는 ‘비밀’이 많다

Part.5 심리학이 십대에게 말하다
·십대를 위한 사랑 처방전 1. 십대는 아름답다, 아니다?
·십대를 위한 사랑 처방전 2. 더 간절하게, 더 뜨겁게 사랑해도 된다.
·십대를 위한 사랑 처방전 3. 꿈 좁혀가기 연습
·십대를 위한 사랑 처방전 4. 아픈 십대가 나쁜 엄마에게

에.필.로.그 충분히 좋은 부모가 되기 위해

저자소개

김영아

한창 순수하게 피어나야 할 열두 살. 그녀의 사춘기는, 달리는 기차에서 떨어지는 사고로 무너지고 만다. 부서진 몸의 모든 척추를 다시 맞추고, 한쪽 머리를 수십 바늘로 봉합하는 수술은 그녀의 삶을 가장 밑바닥에부터 다시 생각해보게 만들었다. 거울 앞에 설 때마다 약하고 못난 모습에 눈물 흘리곤 했지만, 죽음의 문턱에서 자신을 세상에 남겨준 의미를 되새기며 남은 생을 선물처럼 여기고 살리라 다짐하고 새로운 삶을 시작했다. 이화여자대학에서 국문학을 전공하고 논술을 가르치며 아이들에게 다가섰지만, 그들에게 먼저 필요한 것은 부모의 온전한 사랑임을 깨닫고 상담심리학으로 석, 박사 과정을 밟았다. 그녀의 상담은, 자신이 지나온 평범치 않았던 십대의 과정과 두 자녀를 둔 엄마로서의 삶을 통해 더욱 무르익고 깊어졌다. 진정성이 담긴 그녀의 상담은 수많은 사람들의 가슴을 울리며 치유가 시작되었고, 특히, 혼란스러운 십대의 시기를 지나는 아이들과 부모 사이에 부재하는 소통의 문제를 해결하는 따뜻하고 깊이 있는 강의로 극찬을 받게 되었다. 이 책은 마치 외계인처럼, 알아들을 수 없는 언어로 이야기하는 십대들을 책망하고 닦달하기에 앞서, 실은 너무나 외롭고, 인정받기 위해 발버둥치는 그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주기를 바라는 간절한 마음으로 쓰였다. 또한 앞으로 주어진 삶을 불꽃처럼 태우며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치유하고 만지는 일에 쓰겠다는 그녀의 절절한 마음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그녀는 한겨레 문화센터에서 〈독서로 치유하는 내 안의 그림자〉 인문학 강의 등 수십 개의 특별 강좌 및 초청 강의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화여대 평생교육원 독서치료 지도교수, 영남 사이버대학교 논술지도학과 겸임교수를 맡고 있다. 저서로는 《아픈 영혼, 책을 만나다》 등이 있다.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