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북큐브서점

마이페이지

로그아웃
  • 북캐시

    0원

  • 적립금

    0원

  • 쿠폰/상품권

    0장

  • 무료이용권

    0장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끄기

네이버 인증이 완료되었습니다.

이미 북큐브 회원인 경우북큐브 ID로 로그인하시면, SNS계정이 자동으로 연결됩니다.

SNS 계정으로 신규 가입하기SNS계정으로 로그인 시 해당 SNS 계정으로 북큐브에 자동 가입되며 간편하게 로그인이 가능합니다.

비밀번호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찾기

북큐브 고객센터 : 1588-1925

아이디 조회 결과

비밀번호 조회 결과

으로
비밀번호를 발송했습니다.

새로운 바보를 기다리며

2012년 그날이 오기전에 우리가 꼭 알아야할 대한민국 이야기

손석춘

21세기북스 출판|2011.11.09

0.0(0명)

서평(0)

시리즈 가격정보
전자책 정가 12,000원
구매 12,000원+3% 적립
출간정보 2011.11.09|EPUB|1.32MB
소득공제 여부 가능 (대여는 제외)

10년소장 안내

10년소장은 장기대여 상품으로 구매 상품과는 달리 다양한 프로모션 및 폭넓은 할인 혜택 제공이 가능합니다.

프로모션이 없는 경우 구매 상품과 가격이 동일하지만 프로모션이 진행되게 되면 큰 폭의 할인 및 적립이 제공됩니다.

close

지원 단말기 : IOS 11.0 이상, Android 4.1 이상, PC Window 7 OS 이상 지원듣기(TTS) 지원(모바일에서만 이용 가능)

[알림]

시리즈 후속권 출간 시 알리미/앱푸시로 빠르게 확인하세요!

책소개

지난 4년, 대한민국은 정치권의 움직임에서 눈을 떼지 못했다. 목이 타고, 배를 곪고, 길에서 자야 했기 때문이다. 이 곤궁함이 정치에서 나왔음을 깨달았기 때문이다. 왕이 있는 줄 몰라야 치세라 했던가? 현 정부 시작부터 불안을 느낀 사람들은 D-Day를 세어 가며 대통령 임기가 끝나는 날을 기다렸고, 현 정권에 투표한 이들은 선거 1년 만에 자신의 선택을 후회했으며, ‘법치’에 얻어터진 사람들은 악법과 무뢰에 촛불로 항거했다. 무진 다양한 이유로 대한민국은 지난 4년간 정치의 중요함과 파괴력을 ‘뼈저리게’ 학습했다.
그리고 이제 사람들은 영웅을 기다리고 있다. 현실을 ‘난세’로 인식하기 때문이다. 기적이 일어나서 세상을 바꿔주었으면 하는 간절함 때문이다. 하지만 이들의 염원을 받쳐줄 사람이 나타나지 않고 있다. 대중의 지지와 정책적 탄탄함을 모두 가진 사람이 보이질 않는다. 이런 상황에서 우리는 무엇을 해야 할까? 무엇을 할 수 있을까?
오랫동안 기자로 일하고 현재 새로운사회를여는연구원 이사장으로 있는 손석춘은 이 시대의 영웅으로 불가능할 것만 같은 희망을 현실로 만드는 ‘새로운 바보’를 제안한다. 절대 이길 수 없으리라 여기던 골리앗과 싸워 이긴 다윗처럼 우리 사회를 제대로 이끌고, 좋은 방향으로 나아가게 할 사람은 몇몇의 정치인이나 유명인이 아니라 바로 ‘학습하는 당신’이라고 말한다.


대한민국의 희망을 희망한다

저자는 대한민국의 답답함을 풀고, 실제 정치와 경제를 바꾸려면 국민 대다수가 현실을 보는 눈이 깊어져야 한다고 말한다. 공중파 방송의 뉴스나 많은 발행 부수를 자랑하는 신문들에서만 정보를 얻지 말고, 여론이나 조작에 밀려 가려진 진실에 귀 기울여주기를 당부한다. 그런 마음을 담아 이 책을 엮었다.
총 4부로 이루어진 이 책은 권력과 자본으로부터 상대적으로 독립해 있는(바꿔 말하면 ‘주류’가 아닌) 〈경향신문〉 〈미디어오늘〉 〈오마이뉴스〉 〈한겨레〉 등에서 최근 2년간 게재한 글들을 모아 편집한 칼럼 모음집이다. 1부에서 3부까지 대한민국에서 일어난 사건들을 소재로 정치, 경제, 언론 3각동맹의 실체를 파헤치고 고발하는 글들을 엮었고, 4부에서는 이러한 절망 속에 피어오르는 희망의 싹들을 증언했다. 구체적으로 1부에서는 이명박 대통령에게 보내는 편지로 시작해 여의도 한복판에서 목매 자살한 노동자의 이야기로 끝을 맺는다. 권력에 의해 가려진 진실들을 밝히고 대한민국이 민주공화국이 맞는지, 제대로 된 법치국가인지를 묻는다. 2부에서는 대한민국 경제의 튼튼한 기둥이 되어야 할 대기업들이 노동자들을 절망으로 몰아넣으며 자신들의 잇속만을 챙기는 가슴 아픈 현실을 이야기한다. 3부에서는 정부와 기업을 감시하고 채찍질해야 할 언론이 실제로는 무엇을 위해 움직이고, 어떻게 국민을 기만하고 있는지, 그들이 버린 것이 무엇인지를 말한다. 4부에서는 척박하고 괴로운 대한민국의 현실에서 피어나고 있는 한 줄기 희망의 싹을 증언하고, 아래로부터 솟구칠 새로운 사회를 기대하며 끝을 맺는다.
우리는 모두 ‘학습하는 바보’가 되어야 한다. 현실과 떨어질리 없지만, 마치 멀리 있는 듯이 보여서 외면하게 되는 많은 ‘진실’들이 당신의 발밑을 받치고 있음을, 그것을 외면할 때 나도 모르는 새 무너져 내려 수렁에 빠질 수 있음을 알아야 한다. 이 책은 우리에게 ‘우리’를 부탁한다. 당신의 마음에서 올라온 울분과 거리에서 토해내던 젊은 성토를 기억하기를 부탁한다. 내가 살만해서, 아니면 먹고 살기 바빠서, 어쨌든 내 일은 아니라서 외면하고 있는 당신에게, 대한민국을 바꾸기 위해서는 당신이 학습하고, 움직이고, 나서야 함을 거듭 말하고 있다. 대한민국의 희망을 위해, 2012년이 오기 전에 꼭 한번 들춰보기를 권한다.

목차

[새로운 바보를 기다리며]

여는 글 ‘빛 좋은 개살구’와 완전한 결별을 꿈꾸며 _6

PART1. 정치 이명박 씨에게 띄우는 편지

01 이명박 대통령은 ‘보수’인가 ‘매국노’인가 _17
02 대한민국의 양심을 찾는다 _27
03 눈과 귀는 국민에게 열어두길 _32
04 국민희롱이야말로 국가모독 아닌가 _40
05 민주당, 희망은 살아 있는가 _47
06 용산 참사, 여전히 참회는 없는가 _53
07 ‘민중의 지팡이’와 ‘권력의 몽둥이’ _61
08 대구 사람 꾸중한 ‘이명박의 오지랖 _68
09 독도에 당당하라 _76
10 민주주의는 오늘을 살고 싶다 _81
11 비굴한 거짓놀음은 이제 그만 _91
12 손학규와 민주당, 손학규의 민주당 _106
13 후퇴하는 대화, 깊어가는 고통 _113
14 봄날은 가고 우리가 잃어버린 것 _121

PART2. 경제 삼성과 이건희를 망치는 사람들

01 부활하라, 김대중의 대중경제 _129
02 삼성이 깨쳐야 나라가 산다 _135
03 청년실업이 고작 동네북인가 _144
04 삼성의 희생양은 바로 우리들 _149
05 한가하고 한심한 ‘경제석학’ _158
06 저들의 속 깊은 위선 _165
07 호통치는 대통령, 호구가 된 대통령 _175
08 거짓에 익숙하면 진실은 불편한 법 _182

PART3. 언론 똑똑한 사람 바보 되는 완벽한 길

01 똑똑한 바보들, 조중동엔 길이 없다 _195
02 MBC, 위기를 기회로 바꿔라 _202
03 배우지 못한 것들이 감히 어디라고 _209
04 딴청과 외면 그리고 헛발질 _216
05 법과 상식을 농락하는 미디어 _223
06 ‘우국지사’ 조선일보 주필이 지금 할 일 _228
07 올곧은 저널리즘이 그립다 _236
08 ‘악어’ 기자들의 눈물 어린 걱정 _243
09 언론에 흐르는 ‘네오콘의 피’ _249
10 공정사회의 ‘공정’이 공허한 까닭 _257
11 황색저널리즘보다 추한‘정론지’ _263

PART4. 미래 우리에게 희망은 있는가

01 민주주의를 생각하는 국민 _275
02 청춘의 가슴에는 절망 아닌 희망을 _282
03 민주주의로 가는 아름다운 발걸음 _290
04 당당하고 올곧은 길을 걷다 _298
05 더는 거꾸로 가지 말아야 할 때 _303
06 세상 앞에 부끄럽지 않기를 _310
07 부족한 2퍼센트 채울 100퍼센트 열정 _318
08 오만과 편견 대신 겸손과 참눈을 _325
09 말보다 행동이 내일을 일군다 _330
10 2010년대 시대정신을 묻다 _338
11 아래로부터 솟구칠 새로운 사회 _346
12 실사구시 정신으로 진보대통합을 _354

닫는 글 골리앗과 맞설 새로운 바보들을 위하여 _362

저자소개

손석춘

저자 손석춘은 2012년은 희망일까 절망일까? “지금의 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 아니다”라고 말하는 저자는 대한민국의 미래를 걱정하는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일자리부터 먹을거리, 잠자리까지 불안하게 만드는 사회와 ‘틀린’ 정치를 비판한다. 또한 국민 한 사람 한 사람, 바로 당신이 관심 갖고, 당신이 움직여야 함을 호소한다. 이 책에는 우리가 절대 잊지 말아야 할 ‘외면 받은 진실’들을 담았다. 〈동아일보〉에서 기자로, 〈한겨레〉에서 논설위원으로 일했고, 연세대학교 겸임교수, 언론개혁시민연대 공동 대표, 〈미디어오늘〉 발행인, 복지국가와진보대통합을위한시민회의 상임 공동대표 등을 거쳤다. 언론학 박사이며 민주언론상, 통일언론상, 한국언론상, 한국기자상, 안종필자유언론상을 받았다. 사단법인 새로운사회를여는연구원 이사장으로 일하며 새로운 사회를 연구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박근혜의 거울》《주권혁명》《신문읽기의 혁명 1, 2》《순수에게》《민주주의 색깔을 묻는다》와 장편소설《아름다운 집》《유령의 사랑》《마흔아홉 통의 편지》등이 있다.


작가의 출간작

선호작가 추가

서평(0)

별점으로 평가해주세요.

서평쓰기

스포일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0.0

(0명)

ebook 이용안내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 PC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구매목록” 또는 “북큐브 내서재 프로그램 > 구매목록”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습니다.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PC에서는 PC용 내서재 프로그램을 통해 도서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ID 계정 당 총 5대의 기기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