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okcube

    자동완성 기능이 꺼져 있습니다.

    자동완성 켜기

    HOME > >

    eBook[강추] 신경 쓰지 않는 연습

    저자 : 나토리 호겐|출판사 : 세종서적|2015.12.30

    별점0 0명
    전자책정가  :9,000 원
    단권판매가  :9,000 원| 3% 적립

    SNS 공유시 전자책이 무료?! SNS 알림 안내 보기

    FaceBook Twitter

    파일크기 : 29.32MB (Epub)

    지원단말기 : 아이폰 / 아이패드 / 안드로이드&태블릿 / PC 이용 기기 안내 보기

    듣기기능(TTS)지원(PC는 추후 지원예정)

    선택구매 책바구니 00
    선택구매 책바구니 00
    “행복은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인정하는 것이다!”
    혹시, 신경 쓰지 말아야 할 것들을 마음에 두고 있지 않은가?


    “다 괜찮아지겠지. 잊어버려”, “뭐 그런 것까지 고민하고 그래? 걱정도 팔자다”, “세상엔 더한 일도 많아. 내일은 내일의 태양이 뜬다잖아. 이젠 잠 좀 자.” 이렇듯 살다보면 걱정과 고민, 분노가 가득 찬 날이 있기 마련이다. 답답한 마음에 누군가에게 이야기를 해보지만, 나의 마음을 온전히 알아주는 이는 흔치 않다. 사실 알아준다 한들 그가 나의 걱정을 대신 해줄 수 있는 것은 아니다. 그래서 우리는 생각에 사로잡히고, 쉽게 잠들지 못한다.
    우리는 많은 이유로 괴롭다. 나를 화나게 한 사람이 용서가 되지도 않고, 돈이나 직장 문제에 좋은 생각이 떠오르지도 않아 힘들다. 때로는 마음이 생각하는 대로 움직여지지 않아 괴롭고, 때로는 건강이나 미래가 불안하여 고민이다. 남의 일에는 이렇다 저렇다 조언도 하고 해결법도 잘 찾지만, 정작 내 마음에 고민이 둥지를 틀면 그 속에서 빠져나오기가 쉽지 않은 것이 현실이다.
    일본의 베스트셀러『반야심경, 마음의 대청소』의 작가이자 ‘행동하는 승려’로 이름이 널리 알려진 스님 나토리 호겐은 이렇게 번뇌하는 우리에게 “인생에는 기억에 남겨야 할 장면이 있는가 하면, 피사체로 선택하지 않는 것이 더 바람직한 장면이 있다”고 말하며, 인생의 괴로움을 다른 각도에서 포착해보기를 권한다.


    세상의 기준에 맞춰 사느라 힘든
    당신에게 전하는 106가지 가르침!


    『신경 쓰지 않는 연습』에는 불안·분노·번뇌․불행 등을 행복으로 바꾸는 106가지 가르침이 들어 있다. 저자에 따르면, 우리가 우리 앞에 벌어지는 일에 하나하나 깊이 생각하게 되는 것은 내가 아닌 ‘남’을 인생의 중심에 두고, 올바른 피사체를 선택하지 못하고 엉뚱한 것을 피사체로 선택하고 있기 때문이다. 누군가가 나를 함부로 평가하거나 감정을 앞세워 자극하면 우리는 자연스레 반발한다. 그러한 문제는 분노를 불러오므로 우리의 머릿속에서 쉽게 지워지지 않는다.
    또한 가족이나 연인, 친구 등에게 배려를 하고 사랑을 베푸는 일은 무척 아름다운 일이지만, 인간인 이상 우리는 자신이 그러는 만큼 그들에게서 관심받고 인정받으려는 욕심이 자연스레 생길 수밖에 없다. 이러한 마음은 우리를 번뇌로 이끈다. 반발심에서 오는 분노와 관심을 받으려는 욕심에서 오는 번뇌, 이 둘은 모두 ‘상대에게 내 신경이 간다’는 의미에서 본질적으로 같은 행위이다. 그런데 상대의 마음은 우리가 어떻게 할 수 있는 것이 아니므로, 둘 다 내게 괴로움을 줄 수밖에 없다. 그런가 하면 우리는 미래를 확실히 알 수 없어 고민하기도 한다. 미래를 통제할 수 없다는 생각은 우리를 불안으로 이끈다. 그러나 미래는 내가 통제할 수 없기에 내 손을 떠난 일이다. 이를 어떻게 해보겠다는 생각은 앞의 두 경우와 마찬가지로 우리에게 괴로움만 줄 뿐이다.
    저자는 이러한 모든 것들이 바로 ‘쓸데없이 신경을 쓰는 일’이라고 말한다. 그리고 이러한 상황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는 내 마음을 괴롭히지 말고, 자연체에 가까운 상태로 느긋한 마음을 갖도록 해야 한다고 전한다. 사람의 마음이든 우리의 미래든, 시시각각 변할 수밖에 없는 것이니 이에 제대로 대응하려면 힘이 잔뜩 들어가 있는 마음을 부드럽게 풀고 긴장하지 않겠다는 용기를 가져야 한다는 것이다. 그는 이러한 깨달음을 우리가 일상에서 적용할 수 있도록 그 방법을 제시한다. 사소한 일에 집착하지 않는 법, 있는 그대로를 인정하고 받아들이는 법, 흐름에 몸을 맡기고 주어진 상황을 소화하는 법 등 106가지 이야기가 그것이다.


    행복하게 살기 위해서는 연습이 필요한 일이다!

    스님의 저작물이라면 으레 좋은 글귀가 있겠거니 생각하면서도 생활과는 동떨어져 있다는 느낌을 갖기 쉽다. 그러나 『신경 쓰지 않는 연습』은 수십 년 수행을 해왔으며, 결혼을 하고 도쿄 도심에서 사찰의 주지를 맡고 있는 스님답게 생활인이자 종교인으로서의 나토리 호겐의 연륜이 느껴지는 저작이다. 그의 글은 깨달음을 얻은 다른 스님들의 글처럼 카리스마가 넘치거나 혹은 영적이지는 않다. 그보다는 저자의 생활처럼 소박하고 직설적이면서도 유머가 섞여 있어 이웃집 아저씨의 자기성찰 일기를 보는 듯한 느낌이다. 덕분에 비교적 단문인 그의 글은 술술 읽히지만, 문장과 문장 사이의 행간에는 그가 수십 년 쌓아온 수행의 내공이 느껴진다. 주지 스님의 아들이라 착해야 한다는 강박을 가졌던 사춘기와 모든 것에 무관심하고 무기력했던 청년기, 다른 사람의 비판을 잘 받아들이지 못하는 자신을 인정하고 이를 바꾸기까지 거쳐온 과정, 충족되지 않은 욕심에 괴로워하고 이를 극복하기 위해 노력해온 모습 등 그는 숨김없이 자신을 내보이며 그도 우리와 다를 바 없음을, 그러나 수행을 통해 조금은 평온한 마음을 가지게 되었음을 전한다. 그렇기에 그의 문장에서는 진정성이 느껴진다.
    불안, 분노, 번뇌에 ‘신경 쓰지 않는다’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 그러나 우리에게는 어려워도 하다 보면 반드시 나아지리라고 말해주는『신경 쓰지 않는 연습』이 있다. 행복한 인생으로 오르는 계단을 힘들이지 않고 한 걸음씩 내딛으며 산다는 것은 ‘연습’이 필요한 일이다. 평온한 그날을 위해 매일 이 책 한 구절을 읽어보자. 당신은 눈치채지 못할지라도 분명 내일은 오늘보다 조금 더 나아져 있을 것이다. 오늘 하루도 힘들어 지쳐 있는 당신의 가족, 친구, 동료들에게 행복을 권하고 싶다면, 이 책은 가장 적합한 선물이 될 것이다.
    저자의 말

    1부 둔감해지기

    불교는 착한 사람이 되라고 하지 않는다
    인생은 적당함을 알아가는 것
    다른 사람이 나를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상대방의 문제
    다른 사람의 평가에 신경 쓰지 않는다
    험담은 하지도 말고 듣지도 말 것
    베푼 친절은 잊어버린다
    마찰은 처음에 발생해야 좋다
    나의 바보스러움을 웃어넘긴다
    실패가 목숨까지 빼앗는 것은 아니다
    쓸데없이 긴장하지 않는 용기를 갖는다
    꽃은 인내의 소중함을 가르쳐준다
    불평은 그냥 들어준다
    ‘한발 물러나기’를 기억한다
    참견은 친절하게 받아넘긴다
    하나하나의 의미를 깊이 생각하지 않는다
    모르는 것은 모른다고 하면 된다
    세상은 정론대로 진행되지 않는다

    2부 그것은 당신의 지나친 생각

    인생에 승패는 없다
    칭찬에 대한 욕망은 적당해야 평온하다
    ‘이해해달라’는 마음이 그릇을 작게 만든다
    행복은 현재를 인정하는 것이다
    배신은 당연한 것
    비교해서 기뻐하거나 슬퍼하지 않는다
    공적을 다른 사람에게 넘겨줄 수 있는 아량을 갖춘다
    무엇을 해주고 싶다는 생각은 훌륭한 것
    사람들 대부분은 아군도, 적군도 아니다
    ‘나는 나, 남은 남’이라는 사고방식의 함정
    손에 들어오지 않은 것을 즐기는 방법
    여유가 있을 때는 다른 사람을 돕는다
    나뿐만 아니라 모두 바쁘다
    좋은 일은 남모르게 한다
    물건을 버리기 전에 집착을 버린다
    ‘죽으면 끝’이 아니다
    왜 ‘나는 이렇다’고 단정하는가
    마음을 크게 먹고 이론에서 벗어나기
    타인을 향한 색안경은 벗어버린다

    3부 우울할 때는 이렇게 생각한다

    실패를 많이 경험한 사람은 상냥해진다
    부정적인 감정은 내버려둔다
    실망시켜도 괜찮다
    초조함에 대처하는 법
    영혼의 나이를 먹지 않는 법
    어두운 과거도 도움이 된다
    후회하는 만큼 정직해진다
    순경(順境)도 좋고, 역경(逆境)도 좋다
    굼벵이면 어떻고, 바보면 어떤가
    비판을 받았을 때는 이렇게 생각한다
    나를 바꾸겠다고 서두를 필요는 없다
    욕심을 줄이고 만족을 알면 세상이 평온하다
    지나치게 팽창하면 터지기 마련
    고독은 좋지만 고립은 피할 것
    혼자의 힘은 아무것도 아니다
    기회는 위기의 얼굴로 찾아온다
    지금 그 상태가 가장 좋다

    4부 비교하지 않는다, 책망하지 않는다, 미루지 않는다

    훌륭한 어른이 손을 내밀면, 그에게 다가가라
    타인에게 따뜻한 사람이 좋다
    난처한 것은 마찬가지
    이익을 따지는 것은 엄청난 손해
    미움받는 것에 신경 쓰지 마라
    타인의 시선을 신경 쓰기 전에 해야 할 일
    누구나 자기 문제가 먼저다
    아무 일 없었던 날이야말로 최고의 날
    다른 사람의 성공을 기뻐할 수 있을까
    분노의 스위치를 찾아라
    부러운 사람에게서 조언을 구한다
    ‘내 것’이 아니라 ‘주신 것’
    질투를 느끼는 것은 ‘지금 행복하지 않기 때문’
    경쟁에서 한발 물러나면 보이는 것
    싸움 따위, 시시한 것
    자부하지 않는다, 과시하지 않는다, 자만하지 않는다
    인생이 잘 풀리는 비결은 돈보다 인격

    5부 인생을 단순하게 바꾸는 힌트

    생각이 아닌 느낌을 말한다
    대화의 기본은 성실
    의견을 제시할 때는 말의 순서를 생각한다
    밤은 조용히 보낸다
    좋고 싫은 기호를 줄인다
    정중한 삶은 ‘신경 쓰지 않는 힘’을 길러준다
    돈에 대한 불안의 정체를 이해한다
    정보의 과식은 피한다
    ‘큰 응원’이 아닌 ‘작은 응원’으로 충분하다
    거북한 사람과는 거리를 둔다
    필요 이상으로 인연을 찾으면 마음의 자유를 잃는다
    부정형의 말은 삼간다
    감정과 표정을 처리하는 방법
    소유하지 않는 삶이 인생을 바꾼다
    경솔하게 떠맡는 것은 위험하다
    무리하게 흑백으로 나누지 않아도 된다
    있는 그대로의 자신을 이해한다
    말투 하나로 인간관계가 달라진다
    이별의 고통을 감수하고 마음껏 사랑한다

    6부 지금과 여기를 소중히 여긴다

    지금의 선택이 미래가 된다
    무의미한 하루는 없다
    걱정을 하건 하지 않건 결과는 바뀌지 않는다
    언젠가 반드시 당신이 등장할 순서가 온다
    좋아하는 것을 찾는다
    성숙한 카멜레온이 된다는 것
    유행을 받아들이는 자세
    부부가 원만할 수 있는 비결은 공통의 체험
    나이 먹어 생기는 장점 찾기
    해야 할 일은 평가에 관계없이 한다
    문제는 1인칭으로 받아들인다
    좋은 일이건 나쁜 일이건 ‘언젠가는 끝난다’
    우리는 모두 귀중한 작품
    소중한 사람과의 이별에 맞서는 법
    장래에 관해서는 망상하지 말 것
    고전이 가르쳐주는 실패학
    신경 쓰지 않는 것과 무관심의 차이

    참고 문헌
    옮긴이의 말
    나토리 호겐 名取芳彦

    1958년 도쿄 도 에도가와 구 고이와(小岩)에서 태어난 나토리 호겐은 현재 못토이후도(元結不動) 미쓰조인(密藏院) 주지로 있으며, 신곤(眞言)종 부잔(豊山)파 포교연구소 연구원이자 민속 축제 다이시코(大師講) 찬불가의 장인이기도 하다. 미쓰조인에서 사불(寫佛) 강좌 및 찬불가 지도 등 적극적인 포교활동을 실행하고 있다.
    주요 저서로 베스트셀러인 『반야심경, 마음의 대청소(般若心経、心の大そうじ)』외에 『실천편 반야심경 얽매이지 않는 삶(実践編 般若心経 こだわらない生き方)』, 『‘올바른 것’에 얽매이지 않아도 된다(「正しいこと」にとらわれなくても大丈夫)』, 『마음이 맑고 가벼워지는 반야심경(心がすっきりかるくなる 般若心経)』, 『3일 만에 놀라울 정도로 마음이 맑아지는 책(3日間で驚くほど心が晴れる本)』, 『번뇌력(煩悩力)』등이 있으며, Japan Temple Van 홈페이지에 실린 ‘나토리 호겐의 좋은 이야기(전 200화)’도 호평을 얻고 있다.


    이정환

    경희대학교 경영학과와 인터컬트 일본어학교를 졸업했다. 리아트 통역 과장을 거쳐, 현재 일본어 전문번역가 및 동양철학, 종교학 연구가, 역학 칼럼니스트로 활동 중이다. 옮긴 책으로 『도쿠가와 이에야스 인간경영』,『도쿄대생은 바보가 되었는가』, 『플래티나 데이터』, 『면역혁명』, 『디자이너 생각 위를 걷다』, 『작은 건축』, 『창을 순례하다』, 『남자아이 키울 때 꼭 알아야 할 것들』, 『여자아이 키울 때 꼭 알아야 할 것들』, 『열등감을 자신감으로 바꾸는 심리학』, 『외동아이 키울 때 꼭 알아야 할 것들』, 『나는 내가 아픈 줄도 모르고』, 『내가 지금 이럴 때가 아닌데』, 『간절히 원하면 이루어진다』 등이 있다.
    나의 서평 서평쓰기 이전에 작성한 서평 삭제 시 지급된 적립금도 차감됩니다.
    서평쓰기

    별점주기

    • 별점1

    • 별점2

    • 별점3

    • 별점4

    • 별점5

    등록  취소

    이 분야의 베스트 전자책

    ebook 이용안내

    • - 구매 후 배송이 필요 없이 다운로드를 통해 이용 가능한 전자책 상품입니다.
    • - 전자책 1회 구매로 PC, 스마트폰, 태블릿PC, eBook 전용 단말기 등에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도서 특성에 따라 이용 가능한 기기의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 - 책파일 내 판권정보 정가와 북큐브 사이트 정가 표시가 다를 수 있으며, 실제 정가는 사이트에 표시된 정가를 기준으로 합니다.
    • - 적립금 지급은 적립금 및 북큐브 상품권으로 결제한 금액을 뺀 나머지가 적립금으로 지급됩니다.
         (적립금 유효기간은 마이페이지>북캐시/적립금/상품권>적립금 적립내역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 - 저작권 보호를 위해 인쇄/출력 기능은 지원하지 않습니다.
    • - 구매하신 전자책은 마이페이지 > 전자책 다운로드에서 다운로드를 할 수 있습니다.
    • - 스마트폰, 태블릿PC의 경우 북큐브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여 이용할 수 있습니다. (모바일 페이지 바로가기)
    • - PC에서 이용하실 경우 전자책 전용 프로그램, 북플레이어를 통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 - PC에서의 다운로드는 서로 다른 3대의 PC에서 횟수 제한 없이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